4
부산메디클럽

'빛나라 은수' 가족들 박하나 용서...이젠 박하나가 거절(종합)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7-04-21 20:59:20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사진=KBS)
21일 방송된 KBS1 일일연속극 '빛나라 은수'에서는 최정원과 이영은이 박하나를 다시 가족으로 받아들이고자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빛나(박하나)는 수현(최정원)이 자신을 찾아오고 난 뒤 그에 대한 마음을 조금 풀었다. "재결합하자고 하면 못이긴 척 받아라"는 최 여사(백수련)의 말에도 아닌 척 하면서 은근히 기대를 품었다.

수현은 가족들에게 "빛나랑 다시 합치겠다"고 말했지만 선영은 "정신 똑바로 차려라. 그때 그 일이야 어려서 그렇다치고 다시 터졌을 때 끝까지 우리 속이고 기만했다. 무서워서 싫다"고 반대했다. 나머지 가족들의 의견은 분분했다. 이에 수민은 "작은 질부 생각이 가장 중요한 것 같다"며 은수의 의견을 존중하고자 했다.

은근히 빛나가 신경쓰였던 범규와 선영은 빛나의 병문안을 갔다. 두 사람의 위로에 빛나는 눈물을 글썽였다. 두 사람은 아픈 빛나를 막상 보고나니 마음이 좋지 않았다. 부부는 은근히 빛나에게 마음이 기울었고 "그래도 작은 애한테 물어봐야겠다"며 판단을 보류했다.

은수 역시 마음이 좋지 않았다. 동준은 은수의 마음을 풀어주기 위해 자전거 데이트에 나섰다. 동준은 "형이 형수랑 합치고 싶은 것 같다. 아버지가 은수씨 걱정한다. 난 무조건 은수씨 편이다"고 말을 전했다.

은수는 가족들에게 "제가 진실을 밝히려고 한 건 아주버님에게 상처를 주려고 한 게 아니다. 밝히면 가족 모두 상처 입을까봐 망설였다. 근데 수호씨가 '진짜 가족이면 극복해 나가야 한다'고 했다. 지금도 변함없다. 조금 어렵겠지만 진짜 가족이면 형님과 제가 극복할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한다"고 말하며 빛나와 수현의 재결합을 찬성했다.

수현은 빛나를 찾아가 "늦게와 미안하다. 가족들이 기다린다"며 재결합을 제안했다. 하지만 빛나는 "우리 이미 끝났다" 냉정하게 굴었다. 수현은 "내가 아직도 밉냐. 실망한거냐"고 묻자 빛나는 그렇다고 답했다.
김민정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busan momfair 2017 부산 맘페어10.20(금)~22(일)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
농협
2017일루와페스티벌
s&t 모티브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윤기성 신부의 사목 이야기
230년 전 심은 씨앗에 대한 결실
이미도의 결정적 한 장면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클린트 이스트우드 감독·1995년·11월에 재개봉)
국제시단 [전체보기]
윤달의 수의(壽衣) /이신남
전어 /조윤주
글 한 줄 그림 한 장 [전체보기]
큰 길의 시민들: 축제, 행진, 혁명
철도, 시간과 공간의 개념을 바꾸다
방송가 [전체보기]
과수원 아주머니 껌딱지 된 야생 고라니
사교육 레이스 벗어난 부모들의 이야기
새 책 [전체보기]
여행자를 위한 도시 인문학 부산(유승훈 지음) 外
톰, 아주 작은 아이 톰(바르바라 콩스탕틴 지음) 外
신간 돋보기 [전체보기]
과도한 4차산업혁명 열풍
일제강점기 대장촌이라는 마을
아침의 갤러리 [전체보기]
화병-아키야마 준 作
Docking-고석원 作
어린이책동산 [전체보기]
코끼리와 마음 터놓는 친구 됐어요 外
사랑 앞에 우리는 장벽이 아니야 外
이 한편의 시조 [전체보기]
하회탈 장승 /김경은
응답 /김소해
이기섭 8단의 토요바둑이야기 [전체보기]
제29기 KBS바둑왕전 승자2회전
제13회 LG배 기왕전 본선 1회전
이원 기자의 Ent 프리즘 [전체보기]
가을 스크린 수놓을 여배우들
흙수저그룹 ‘방탄소년단’, 글로벌 팬덤 갖춘 아티스트로
조재휘의 시네필 [전체보기]
흥행코드 다 넣은 ‘브이아이피’, 그래서 실패
낡고 잊혀지고 떠나가도…영도다리 밑에 살아간다
책 읽어주는 남자 [전체보기]
동물이 건강해야 인간도 건강하다 /정광모
잠들기 전 머리맡 이야기에서부터 유리천장 깨기 /박진명
책 읽어주는 여자 [전체보기]
5·18 광주민주화운동…그들의 시간은 그때 멈췄다 /안덕자
머리 쓰기 보단 심장 뛰는 것이 ‘진짜 인간’의 삶 /강이라
현장 톡·톡 [전체보기]
“생활문화 활성화 위해 동아리 활동 지원을”
“비싼 오디오라고 다 좋은 음질은 아니에요”
묘수풀이 - [전체보기]
묘수풀이 - 2017년 9월 22일
묘수풀이 - 2017년 9월 21일
이기섭 8단의 바둑칼럼 [전체보기]
2017 부산·서울 프로기사 초청교류전 1차전
2017 부산·서울 프로기사 초청교류전 1차전
정천구의 대학에서 정치를 배우다 [전체보기]
與民樂
獨樂과 衆樂
경남개발공사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