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부산메디클럽

‘화랑’ 박서준 “방탄소년단 뷔, 처음 하는 연기에 걱정했다. 하지만...?”

  • 국제신문
  • 기자
  •  |  입력 : 2016-12-16 15:59:41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박서준이 방탄소년단 뷔(본명 김태형)의 연기에 대해 처음에는 걱정했지만 친화력이 좋고, 어울리는 모습이 너무 귀여웠다고 전했다.

 

16KBS 2TV 새 월, 화 드라마 화랑의 제작발표회가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 펠리스호텔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박서준, 고아라, 박형식, 샤이니의 최민호, 도지한, 방탄소년단의 뷔(본명 김태형) 등이 참석했다.

 

이 날 박서준은 전작까지는 막내 포지션이었다. 이번 화랑을 결정하고 나서 캐스팅 된 친구들을 보니 나보다 어렸다. ‘큰일 났다!’ 싶었다. 이제는 중간 포지션이 됐다는 것을 체험했다. 91년 동갑들이 많았는데, 친구들끼리 친해지기 어려운데 너무 빨리 친해졌다. 이 중에 모난 사람이 아무도 없었다. 그래서 화합을 잘했다. 개인적으로 김태형에게 고마웠다. 연기를 처음했기 때문에 걱정도 했다. 숙제라고 생각했는데, 첫 리딩 때부터 친화력이 좋았다. 어울리려는 모습이 너무 귀여웠다고 전했다.

 

드라마 화랑1500년 전 서라벌을 배경으로 전설적인 화랑의 얘기를 다뤘다. 이름조차 없는 무명으로 살던 사내(박서준 역)는 친구의 복수를 위해 선우라는 이름으로 화랑이 된다. 얼굴 없는 왕, 유일한 성골 왕위 계승자인 삼맥종(박형식 역)은 어떤 희생을 치르더라도 왕위를 되찾으려 한다. 그리고 괴로움으로 불면에 시달리는 그에게 여인 아로(고아라 역)는 편안한 잠을 안겨준다. 귀족을 제압하고 왕권을 강화하려 화랑창설을 천명한 지소태후(김지수 역), 이 대업을 위해 위화공(성동일 역)1대 풍월주, 화랑의 스승으로 동참한다. 귀족가의 자제들이 모이는 화랑에 천인 신분의 선우(박서준 역)와 왕의 신분인 삼맥종(박형식 역)이 함께 한다. 서라벌을 누비면 청춘들의 눈부신 열정과 로맨스, 브로맨스가 함께 하는 화랑은 이번 달 19일 첫 방송한다. 김정록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시인 최원준의 부산탐식프로젝트
기장 붕장어 탐구
박현주의 그곳에서 만난 책
김명인 문학평론가의 ‘부끄러움의 깊이’
국제시단 [전체보기]
모래의 뿌리 /리상훈
삶은 오징어 /박이훈
글 한 줄 그림 한 장 [전체보기]
우리는 모두 고골의 『외투』에서 나왔다
천하를 삼 일 동안 호령했던 이괄
리뷰 [전체보기]
불 꺼진 무대가 물었다, 당신은 고독하지 않냐고
방송가 [전체보기]
인종갈등에 병든 미국…해법은 없나
말썽 잦은 중고차 알고보니 침수차
새 책 [전체보기]
아직 우리에겐 시간이 있으니까(듀나 외 3명 지음) 外
피터와 앨리스와 푸의 여행(곽한영 지음) 外
신간 돋보기 [전체보기]
위안부 할머니의 삶 담은 만화
역사 연구자들 첨예한 논쟁
아침의 갤러리 [전체보기]
연대기-김태인 作
자화상-김정우 作
어린이책동산 [전체보기]
일제강점기 아픈역사 ‘군함도’ 外
늘 같은 자리에 있는 등대의 이야기 外
이 한편의 시조 [전체보기]
독도 /우아지
감자꽃 /임종찬
이기섭 8단의 토요바둑이야기 [전체보기]
제2기 비씨카드배 본선 16강전
제16기 GS칼텍스배 본선 24강전
이원 기자의 Ent 프리즘 [전체보기]
‘군함도’와 류승완 감독의 진정성 폄훼 말아야
관객의 선택권 막는 ‘군함도’의 스크린 싹쓸이
조재휘의 시네필 [전체보기]
스크린 독과점…관객 선택권 박탈하는 인권 침해
놀라운 시각적 생동감, 관객 시선을 압도하다
책 읽어주는 남자 [전체보기]
청나라 여행기에 숨어있는 조선 망국의 전조 /정광모
천덕꾸러기 딸부터 ‘맘충’까지…여성의 수난사 /박진명
책 읽어주는 여자 [전체보기]
아이들은 책 읽는 부모를 보고 책을 가까이 한다 /안덕자
남북 통일 염원 담은 교토의 ‘작은 한반도’ /강이라
현장 톡·톡 [전체보기]
밀양의 여름밤엔 ‘낭만 연극’이 분다
팻 배글리 “만평 보면서 한국 정치상황 더 궁금해져”
묘수풀이 - [전체보기]
묘수풀이 - 2017년 8월 24일
묘수풀이 - 2017년 8월 23일
이기섭 8단의 바둑칼럼 [전체보기]
2017 부산·서울 프로기사 초청교류전 1차전
제19회 부산시장배 시민바둑대회 전국아마최강부
정천구의 대학에서 정치를 배우다 [전체보기]
如保赤子
膚受之愬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