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문 대통령, 연내 방일 정상회담 할 수도”

김대중-오부치 선언 20주년…日 언론 “양국 10월 검토할 듯”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8-08-21 19:34:42
  •  |  본지 11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문재인 대통령이 연내 일본을 방문, 한일 정상회담을 할 가능성이 있다고 요미우리신문이 21일 보도했다.

요미우리는 방일 시기에 대해 “미래지향적 관계 구축을 강조한 1998년의 한일 공동선언에 서명한 지 20주년이 되는 10월을 축으로 한일 양국 정부가 검토를 진행할 것”이라고 전했다. 1998년 10월 김대중 당시 대통령과 오부치 게이조 당시 일본 총리가 채택한 ‘김대중-오부치 공동선언’은 양국의 미래지향적 관계를 중시하면서도 오부치 총리가 사죄하는 내용을 담았다. 오부치 총리가 식민지 지배로 한국 국민에 막대한 손해와 고통을 안겨주었다는 역사적 사실을 겸허히 받아들이며, 통절한 반성과 마음으로부터의 사죄를 했다는 내용이 포함됐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5월 한중일 정상회의 참석차 도쿄를 방문한 바 있다.

요미우리는 이번에 문 대통령의 일본 방문이 실현되면 국제회의를 제외하고 2011년 12월 이명박 당시 대통령 이후 한국 대통령으로는 첫 방일이 된다고 설명했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