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부산외대생들, ‘제7회 한국대학생 일본어디베이트 전국대회’ 전국 1위

  • 국제신문
  • 권영미 기자 kym8505@kookje.co.kr
  •  |  입력 : 2018-10-11 15:22:54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부산외국어대학교(총장 정기영)는 지난 6일 열린 ‘2018년 제7회 한국대학생 일본어디베이트 전국대회’에서 부산외대 일본어창의융합학부 학생들이 전국 1위를 차지했다고 11일 밝혔다.

   
제7회 일본어 디베이트 대회에서 1위를 차지한 부산외대 학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부산외국어대학교)
부산외대는 일본어창의융합학부 김석훈(4학년), 홍성현(4학년), 김가영(4학년), 임성한(3학년) 학생이 학교 대표로 참가하여, 부산대회 1위와 전국대회 1위라는 성적을 거뒀다. 또한 부산대회에서는 각 토론의 역할에서 우수한 경기를 치른 학생에게 주어지는 △입론상 △질의상 △제 1반박상 △제 2반박상의 개인상을 각각 4명이 모두 차지하고, 전국 대회에서는 특히 훌륭한 경기를 한 선수에게 주어지는 베스트 토론자상을 홍성현 학생이 수상했다.

이번 대회는 주부산일본국총영사관, 주대한민국일본국대사관 공보문화원, 부산일본인회, 한국대학생 일본어디베이트대회 운영위원회 주최로 열렸으며, ‘한국은 차고지 증명제도를 도입해야 한다’는 내용을 논제로 지난 9월 29일 서울대회를 시작으로 9월 30일 부산대회, 10월 7일 전국대회로 나눠 진행됐다.
이날 전국대회에는 서울대회 1,2위 팀인 명지대와 한밭대 학생들과 부산대회 1,2위 팀인 부산외대와 동의대 학생들이 출전했다.

부산외대 팀 대표 김석훈 학생은 “논제에 대해 여러 관점으로 보고 결점이 없는 입론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반박의 프로세스를 함께 구상하는 것을 통해 팀워크나 비판적 사고력 등 보다 많은 능력을 키울 수 있었다”라며, “부산대회와 전국대회에서 모두 1위를 차지할 수 있어서 영광이다.”고 말했다.

권영미 기자 kym8505@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걷고 싶은 길
사천 은사 선비길
지금 법원에선
대법 “일본 미쓰비시, 강제징용·근로정신대 피해자에 배상하라”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