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끊이지 않는 어린이집 학대 사건’…구미 어린이집서 학대 정황 포착 “아이 입에 손가락 집어넣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학부모가 제공한 영상에 포착된 보육교사의 아동 학대 의혹 장면. 연합뉴스
12일 구미경찰은 경북 구미의 한 어린이집에서 보육교사가 아동을 학대했다는 신고를 받고 수사에 나섰다.

경찰은 학부모 2명이 “보육교사가 아이 얼굴을 때리고 아이 입에 손가락을 10여 차례 집어넣는 등 아동학대 행위를 했다”며 고소장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학부모가 직접 스마트폰으로 CCTV를 촬영한 영상에는 보육교사가 점심시간에 밥을 먹지 않고 돌아다닌다며 아이의 얼굴을 때리는 장면이 나온다.

또 다른 아이가 먹다 남긴 음식을 먹이거나 숟가락 한 개로 여러 아이에게 먹이는 비위생적인 영상도 있다고 전했다. 또 보육교사가 낮잠 시간에 돌아다니는 아이를 강제로 끌어당겨 다리로 아이를 제압해 강제로 재우는 장면도 있다고 알려졌다.

경찰은 CCTV 영상을 분석한 후 아동학대 혐의가 드러나면 아동복지법 위반 혐의로 처벌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양은비 인턴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난치병 환우에 새 생명을
신장암 김영진 씨
걷고 싶은 길
사천 은사 선비길
부강한 진주 행복한 시민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