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양천구청 건물서 구청 7급 공무원 숨져…‘유서·타살 흔적 없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양천구청 인근에 위치한 양천경찰서. 연합뉴스
서울 양천구청에서 7급 공무원이 투신해 목숨을 잃은 사건이 발생했다.

지난 11일 양천구청 소속 공무원 A(53) 씨가 오후 7시께 건물 앞 바닥에 쓰러진 채 발견돼 심폐소생술을 받으며 병원으로 급히 이송됐지만 끝내 숨졌다.

경찰은 건물 CCTV 등을 토대로 A 씨가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추정한다고 밝혔다. 경찰은 유가족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정지윤 인턴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걷고 싶은 길
사천 은사 선비길
지금 법원에선
대법 “일본 미쓰비시, 강제징용·근로정신대 피해자에 배상하라”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