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경남도교육청, 미래형 스마트교실 구축 위한 인프라 구축한다

  • 국제신문
  • 이종호 기자 jhlee@kookje.co.kr
  •  |  입력 : 2018-09-02 11:26:12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경남도교육청은 미래형 스마트교실 구축 위한 미래형 컴퓨터실과 무선인터넷 등 인프라 확충 사업을 벌인다.

   
경남도교육청 전경.
미래형 컴퓨터실은 서버 컴퓨터 1대에 여러 대의 학생용 컴퓨터를 연결해 프로그램을 공유하는 형태다.

도교육청은 1차 추경예산에서 26억 원을 확보했다. 이에 따라 초등학교 80곳, 중학교 48곳을 대상으로 미래형 컴퓨터실 구축에 나선다.

올 상반기에는 중학교 211곳에 51억4000만 원을 들여 사업을 시행했다. 또 교육부 특별교부금으로 무선인터넷 인프라 확충사업도 추진한다.

하반기에 초등학교 163곳, 중학교 99곳, 고등학교 19곳을 대상으로 사업을 진행한다. 앞서 상반기에는 초등학교 125곳, 고교 9곳에서 사업을 완료했다.

도교육청은 무선인터넷 인프라가 구축되면 가상현실(VR)·증강현실(AR) 등과 연계한 실감형 콘텐츠를 수업에 활용해 학습효과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종훈 교육감은 “미래형 컴퓨터실과 무선인터넷 인프라 확충사업을 통해 지능정보사회를 이끌 인재 양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종호 기자 jhlee@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난치병 환우에 새 생명을
뇌경색 임현진 씨
낡은 규제 풀어야 부산이 산다
도시가스 설치비 낮아진 이유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