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김해형 청년 정책 로드맵 사업 추진

일자리·미래자원 육성 목표

  • 국제신문
  • 박동필 기자 feel@kookje.co.kr
  •  |  입력 : 2018-08-14 19:29:13
  •  |  본지 8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연말까지 기본계획 수립 용역
- 10월 청년 기본 조례안 제정도

경남 김해시가 청년 실업난 타개책의 일환으로 ‘김해형 청년 정책 로드맵’ 만들기에 착수했다. 실현 가능한 시책 마련 차원에서 추진되는 것으로 귀추가 주목된다.

김해시는 청년이 희망을 가질 수 있는 도시 만들기를 위해 이달부터 오는 12월까지 김해시 청년정책 기본계획 수립 용역을 시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용역은 김해형 청년 정책의 청사진을 그리고 청년 정책 추진에 속도감을 높이고자 추진된다. 김해지역 청년정책의 기본 방향과 세부 추진전략이 상세하게 제시될 전망이다.

용역 내용에는 김해 청년을 대상으로 하는 설문조사 및 실태분석, 부서별 청년정책 개선점 도출, 청년정책 기본 방향 제시, 김해형 청년시책 발굴 등의 방안이 구체적으로 담긴다. 기본계획이 수립되면 김해 청년들의 목소리를 반영해 일자리 창출뿐 아니라 청년들이 주체적인 미래 자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분야의 정책이 중장기적으로 제시될 전망이다.

앞서 시는 지난 4월 사업 추진을 위해 청년정책팀을 신설해 컨트롤타워 역할을 맡긴 데 이어 오는 10월에는 이러한 청년 정책이 실효성 있게 추진될 수 있도록 뒷받침하기 위해 청년 기본조례를 제정키로 했다.
김해시 관계자는 “현재 시가 추진 중인 청년정책협의체, 청년허브(공간) 조성, 부서별 청년정책 발굴에 이어 청년 정책 기본계획이 수립되면 김해시가 목표로 한 ‘청년도시’로서의 기반을 갖출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박동필 기자 feel@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난치병 환우에 새 생명을
천증 홍성무 씨
제2의 도시 위상…관문공항에 달렸다
부산 기업 유치 한계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