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진주 삼성교통 파업 대비 전세버스 투입

32개 노선 668회 운행 차질우려…시, 전세버스 100대 사전 운행

  • 국제신문
  • 김인수 기자
  •  |  입력 : 2018-08-09 19:34:06
  •  |  본지 8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안내 공무원 대상 직무교육도
- 노사 표준운송원가 재산정 쟁점

경남 진주시가 삼성교통 시내버스의 전면 파업에 맞서 전세버스 100대 투입으로 시민 불편 최소화에 나서기로 해 귀추가 주목된다.

진주시는 삼성교통 노조가 오는 20일 전면 파업을 예고함에 따라 이 회사의 전체 노선을 대체할 전세버스 100대를 임차해 운행하는 등 다각적인 대응책을 검토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시는 오는 13일 시청 시민홀에서 전세버스 운전기사 100명과 탑승 안내공무원 200명을 대상으로 파업에 대비한 직무교육을 실시한다. 14일에는 전세버스 100대를 실제 노선대로 운행해 나타나는 문제점에 대해 보완키로 했다.

앞서 삼성교통 노조는 지난달 17일 기자회견을 열고 “현재의 표준운송원가로는 정부의 최저시급도 맞출 수 없다”며  표준운송원가 재산정 등을 요구하며 오는 20일 전면파업을 예고해 진주시와 갈등을 빚고 있다.

이에 대해 진주시는 “시의 표준운송원가는 총량 원가 지원 체계로 여타 광역시 등의 준공영제 체제의 표준운송원가와는 분명히 차별된다”고 밝혔다. 이어 “시가 업체에 총량으로 재정지원금을 지원하면 업체는 자체 실정에 맞게 자율적으로 경영하게 되는 구조로 삼성교통을 제외한 3개 시내버스 업체는 이미 최저시급 등 기준에 맞게 인건비 체계 등을 운영해오고 있다”고 덧붙였다.

시 관계자는 “삼성교통의 파업 예고와 관련해 시민들이 불편을 겪지 않도록 파업이 철회되거나 피해를 최소화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시민의 불편을 볼모로 사익을 추구하거나 사회 혼란을 초래하는 어떤 행동에 시는 원칙을 갖고 강력히 대응해나갈 방침”이라며 시민들의 적극적인 지지와 협조를 당부했다.

진주에는 삼성교통(90대) 시민버스(77대) 부산·부일교통(70대) 등 모두 237대의 시내버스가 운행되고 있다. 이 중 삼성교통은 90대의 시내버스가 32개 노선, 하루 668회를 운영하고 있다. 이는 진주 시내버스 노선의 41%에 해당한다.

시는 운송원가(대당 57만 원)를 산정해 이들 업체에 매달 1억~5억 원의 재정지원금을 지원하고 있다. 시는 지난해 6월 노선 개편 이후 삼성교통에만 55억 원의 시내버스 재정지원금을 지원했다. 

 김인수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새 의회 의장에게 듣는다
강혜원 통영시의회 의장
새 의회 의장에게 듣는다
옥영문 거제시의회 의장
교단일기 [전체보기]
선생노릇의 무게
의사·변호사 말고 아무 꿈이나 괜찮아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징벌적 손해배상제’ 도입 서둘러야
일회용품 사용 강력하게 제한해야
뉴스 분석 [전체보기]
BRT(간선급행버스체계)·오페라하우스 등 도입 잇따라…공론화 과정 시행착오 줄이기 숙제
국민 기대 못 미친 전기료 인하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성밖숲 등 맥문동 꽃 군락지 찾아 外
국보급 작품 접하는 대구 미술관 답사 外
단체장의 신년 각오 [전체보기]
하창환 합천군수
안상수 창원시장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디오게네스와 디오니소스: 정열의 박카스
호메로스와 헤르메스 : Mercury
사건 인사이드 [전체보기]
주부가 유흥주점 출입? 신용카드 사용에 꼬리잡혀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자유냐 의무냐?…양심적 병역거부 찬반 팽팽
지역문제 해법찾기, 주인인 주민참여는 당연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덥다고 에어컨만?…폭염 이길 방법 생각해보자
위기 이겨낸 한마음, 태국 동굴소년 ‘해피엔딩’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차기시장 내달 입주…관치유물로 폐지 목소리도
노점, 혼잡구역 봐주고 변두리만 단속
이슈 분석 [전체보기]
부산시장 진흙탕 선거전…정책 소용없다? 벌써 네거티브 난타전
‘강성권(민주 사상구청장 후보) 파동’ 與 더 커진 낙동벨트 균열
이슈 추적 [전체보기]
송철호 울산시장 당선인·김경수 경남지사 당선인, 가덕신공항 동의한 적 없다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정기현 사천상의 회장
통영상의 이상석 회장
취재 다이어리 [전체보기]
지자체 남북교류사업, 농업 분야부터 /박동필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신비로운 이끼계곡
고운을 매료시킨 임경대 낙조
우리은행 광고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