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경찰권 지방에 분산, 지자체가 설치·유지

자치경찰제 운영 어떻게

  • 국제신문
  • 김화영 기자
  •  |  입력 : 2018-06-21 19:38:37
  •  |  본지 2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수사기능 이관 범위 명시 안돼
- 인력 등 실행계획 경찰이 제출
- 대통령 임기내 전국 시행 천명

- 경찰대 정원축소 등 개혁 명시

21일 정부가 발표한 ‘검경 수사권 조정 합의문’에 자치경찰제 시행안이 일부 담기면서 구체적인 정책 방향에 관심이 쏠린다.
   
정부가 검경 수사권 조정 합의문을 발표한 21일 서울경찰청 앞에서 경찰이 근무를 서고 있다. 연합뉴스
자치경찰제의 핵심은 지역 주민이 뽑은 지방자치단체장 아래 자치경찰을 두는 것이다. 중앙 정부의 경찰권을 각 지방에 분산하고, 지자체가 경찰의 설치와 유지를 맡는 것이다. 이날 합의문의 ‘자치경찰제 관하여’를 보면, 향후 자치경찰제 시행에 관한 개괄적인 내용이 나온다. ‘나’ 항목에 보면, ‘대통령 직속 자치분권위원회가 중심이 돼 현행 제주 자치경찰제의 틀을 넘어서는 정책 계획을 수립한다’고 돼 있다. 이어 2019년 안에 서울과 세종, 제주 등에서 새 자치경찰제를 시범 시행하고, 대통령 임기 내 전국에 이를 확대 시행할 수 있게 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또 ‘다’ 항목에서, 경찰은 ▷자치경찰의 정치적 중립을 확보하기 위해 광역시도에 관련 기구 설치 및 심의기구인 ‘자치경찰 위원회’ 설치 계획 ▷비(非) 수사 분야(생활안전·여성청소년·경비·교통 등) 및 수사의 사무 권한 및 인력과 조직 이관에 관한 구체적인 계획을 자치분권위원회에 제출하도록 돼 있다.

일각에서는 자치경찰제 시행 계획이 점차 구체화한 상태에서 지역 목소리를 담는 절차가 빠져 있다는 지적의 목소리가 인다. 동의대 최종술(경찰행정학과) 교수는 “경찰제도가 지방분권 차원에서 바뀌는 건데, 지역 목소리를 담는 절차가 거의 없다”며 “자치분권위원회나 경찰청 등 중앙 차원이 아니라, 17개 시·도 등에서 자치경찰제의 실행 계획을 구체화하는 과정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날 합의문에는 국가경찰 기능 중 어디까지를 자치경찰에 넘겨줄지에 관한 내용이 없다. 또 자치경찰제 도입 전에도 국가경찰 사무 중 일부를 자치단체에 넘겨주는 것으로 나와 있지만, 구체적 내용은 들어 있지 않다.

한편 합의문에 ‘경찰은 경찰대의 전면적 개혁 방안을 마련해 시행한다’고 명시되면서, 구체적으로 경찰대 운영이 어떻게 바뀔지도 관심사다. 경찰은 ▷매년 100여 명을 배출하는 졸업생 수준을 50명으로 절반 줄이는 안 ▷경찰대의 종합대학화 ▷순경 공채로 들어온 경찰관을 일부 입학시켜 간부화하는 계획 등의 정책을 예상했다. 김화영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지금 법원에선
가해자 구속…‘위험운전치사’ 적용 형량 무거워질 듯
귀촌
조해훈의 귀농이야기- 주민들과 지리산 산행
교단일기 [전체보기]
선생노릇의 무게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데이트 폭력 관련법 처리 서둘러야
부산 소방관 건강 적신호 심각하다
뉴스 분석 [전체보기]
미국발 악재 쓰나미에 코스피 2000선도 위태
두 달짜리 알바? 언 발 오줌누기식 고용한파 대책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보리굴비 한정식 맛보고 단풍도 즐기고 外
작은영화 영화제 ‘김민근 감독전’ 外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이아손과 손오공:전혀 다른 이야기
판과 범 : 모두 연관된 세상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지역과 민족, 소외된 자를 대변한 ‘저항 문학인’
군법 어겨가며 부산에 헌신…전장의 휴머니스트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이웃 선행·미덕도 신문에 실릴 가치 있단다
질병 일으키고 치료 도움주고…‘두 얼굴’ 기생충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이우환 조각 또 낙서…접근 막자니 작품의도 훼손 ‘딜레마’
“흉측스럽다” “공모로 선정”
이슈 분석 [전체보기]
부산시장 진흙탕 선거전…정책 소용없다? 벌써 네거티브 난타전
이슈 추적 [전체보기]
송철호 울산시장 당선인·김경수 경남지사 당선인, 가덕신공항 동의한 적 없다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정기현 사천상의 회장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은행나무길 청춘들
반짝이는 승학산 억새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