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신통이의 신문 읽기] ‘10대 문화’를 세계적 한류 콘텐츠로 만든 BTS(방탄소년단)

미국 음원차트 빌보드 1위 쾌거, 부모도 관심갖는 그룹으로 성장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8-06-11 18:45:10
  •  |  본지 21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주춤했던 K-팝 인기 되살리고
- 캐릭터상품 마케팅 효과도 톡톡

최근 연예계는 방탄소년단이라는 그룹이 핫이슈다. 특히 10대 청소년들에게 압도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그들이 미국 빌보드 차트 200에서 1위에 오른 것을 계기로 그들의 노래에 대해 대화하면서 세대 차이를 좁히고 뉴스읽기도 곁들여보자.
   
지난달 27일(현지시간)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정규3집 ‘러브 유어셀프 티어’가 외국 앨범으로는 12년만에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200’ 1위를 차지해 세계를 놀라게했다. 연합뉴스
▶ 신통이 : ‘널 위해서라면 난 슬퍼도 기쁜 척 할 수가 있었어. 널 위해서라면 난 아파도 강한 척 할 수가 있었어. 사랑이 사랑만으로 완벽하길…’.

▶ 엄마 : 그게 누구 노래인데 그리 열심히 불러?

▶ 신통이 : 유명한 그룹 방탄소년단(BTS) 노래인데 엄마는 모르세요?

▶ 엄마 : 방탄소년단은 들어본 것 같은데 노래는 들어본 적이 없네. 유튜브에서 네가 좋아하는 곡 골라 같이 들어볼까.

▶ 신통이 : 진짜요? 우리 엄마 멋져요.

   
한 팬이 방탄소년단과 라인프렌즈가 콜라보레이션한 캐릭터 상품을 둘러보는 모습.
▶ 엄마 : 요즘 어른들도 방탄소년단이 미국의 음악차트인 빌보드 1위에 올랐다고 해서 노래를 찾아 듣고 있다더라. 이런 건 엄마 아빠보다 네가 더 빠르잖니.

▶ 신통이 : 엄마 아빠께서 관심이 없는 줄 알았죠. 그리고 노래나 춤에만 관심 있다고 혼내실까봐 대놓고 부르지도 못했어요.

▶ 엄마 : 하하하, 세계적인 스타 팬이 우리 집에도 있었네.

▶ 신통이 : 춤도 잘 추지만 가사도 좋은 곡이 많아요. 예를 들면 ‘네 꿈은 뭐니… 학교 때려치우기 힘들지… 왜 자꾸 딴 길을 가래… 장래 희망은 넘버원 공무원?… 억압만 받던 인생 네 삶의 주어가 되어봐… 너의 길을 걸어봐…’. 이런 가사 좋지 않아요?

▶ 엄마 : 오호, 그런 가사의 노래도 있구나. 젊은이들이 고민하고 힘들어하는 것들을 가사에 담아 표현해서 공감하는 팬들이 많은가 보다.

▶ 신통이 : 미국에서도 인기 엄청 많아요.

▶ 엄마 : 그 얘긴 들었다. 그래서 미국 음원 차트에서 1위 하지 않았겠니. 관련 뉴스도 많고 그들의 성공담이 계속 뉴스화 되고 있어(국제신문 지난달 30일 자 30면 도청도설 BTS 신드롬). 대중가요 또는 10대들의 문화로만 여겼지만 사실 K-팝(Korea-Pop)이 한류문화를 만드는데 큰 도움을 준 건 어른들도 인정한단다.

▶ 신통이 : 그런가요. 어른들은 인기 아이돌그룹에 관심 없는 줄 알았어요.

▶ 엄마 : 세대차이라는 게 이런거구나. 물론 어른들은 아이돌그룹 멤버가 누군지, 누가 어떤 노래를 부르는지, 어떤 노래가 인기 있는지는 몰라도 그들이 대한민국을 대표해 어떤 일을 했다거나 그러면 노래 들어보고 실력이 있는지 등 인정할 건 한단다.

▶ 신통이 : 제가 좋아하는 노래 같이 들어주고 제 관심사에 대해 얘기하니 기분 좋아요.

▶ 엄마 : 가수를 포함한 연예인들은 인기가 높아지면 행사나 광고 등 여기저기서 불러서 마케팅이나 광고 등에 자주 등장하기도 하지. 부산의 한 백화점에서도 네가 좋아하는 아이돌그룹을 캐릭터로 만들어 판매한다는구나(국제신문 지난 7일 자 14면 세계 홀린 방탄소년단, 라인프렌즈와 콜라보).

▶ 신통이 : 정말요! 엄마랑 같이 한번 가봐요.

▶ 엄마 : 어머나, 엄마가 괜히…. 하지만 이미 쏟은 말 주워담긴 그렇고 주말에 한번 가볼까.

▶ 신통이 : 사달라고 조르지 않아요. 저도 이제 다 컸잖아요. 엄마와 같이 다니는 게 좋아서요. ‘삶은 살아지는 게 아니라 살아내는 것… 그렇게 살아내다가 언젠간 사라지는 것… 멍 때리다간 너, 쓸려가…’ 가사를 듣고 엄마와 저를 생각해봤어요.

윤영이 한국언론진흥재단 NIE 강사


■기사를 읽고

-국제신문 지난 7일 자 14면 ‘세계 홀린 방탄소년단, 라인프렌즈와…’ 뉴스를 읽고 방탄소년단 캐릭터 이름과 스토리는 무엇인지, 멤버 각각의 이름과 캐릭터를 연결해보세요.

-위의 뉴스를 읽고 방탄소년단 인기로 인해 소속사에 어떤 영향이 있는지 말해 보세요.

■한줄 댓글(기사에 대한 생각을 간단하게 적어보기)
-신통이 : 연습을 많이 해서 실력을 쌓았다니 나도 뭐든지 노력해야지.

-어린이 독자 :

■낱말 통통(기사 속 낱말이나 용어 등을 이해, 정리하여 어휘력 높이기)

-빌보드 차트 :

-세대 차이 :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지금 법원에선
‘그림 대작’ 혐의 조영남 항소심서 무죄
새 의회 의장에게 듣는다
강혜원 통영시의회 의장
교단일기 [전체보기]
선생노릇의 무게
의사·변호사 말고 아무 꿈이나 괜찮아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징벌적 손해배상제’ 도입 서둘러야
일회용품 사용 강력하게 제한해야
뉴스 분석 [전체보기]
여야, 규제프리존법 처리 합의…수도권 규제는 계속돼야
BRT(간선급행버스체계)·오페라하우스 등 도입 잇따라…공론화 과정 시행착오 줄이기 숙제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성밖숲 등 맥문동 꽃 군락지 찾아 外
국보급 작품 접하는 대구 미술관 답사 外
단체장의 신년 각오 [전체보기]
하창환 합천군수
안상수 창원시장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디오게네스와 디오니소스: 정열의 박카스
호메로스와 헤르메스 : Mercury
사건 인사이드 [전체보기]
주부가 유흥주점 출입? 신용카드 사용에 꼬리잡혀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자유냐 의무냐?…양심적 병역거부 찬반 팽팽
지역문제 해법찾기, 주인인 주민참여는 당연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덥다고 에어컨만?…폭염 이길 방법 생각해보자
위기 이겨낸 한마음, 태국 동굴소년 ‘해피엔딩’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차기시장 내달 입주…관치유물로 폐지 목소리도
노점, 혼잡구역 봐주고 변두리만 단속
이슈 분석 [전체보기]
부산시장 진흙탕 선거전…정책 소용없다? 벌써 네거티브 난타전
‘강성권(민주 사상구청장 후보) 파동’ 與 더 커진 낙동벨트 균열
이슈 추적 [전체보기]
송철호 울산시장 당선인·김경수 경남지사 당선인, 가덕신공항 동의한 적 없다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정기현 사천상의 회장
통영상의 이상석 회장
취재 다이어리 [전체보기]
지자체 남북교류사업, 농업 분야부터 /박동필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신비로운 이끼계곡
고운을 매료시킨 임경대 낙조
우리은행 광고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