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감정노동자 감정부조화 치유 캠페인 부산서 ‘시동’

지역대학·병원 등 10여 곳 참가, 힐링 뇌교육 프로그램 등 운영

  • 국제신문
  • 김민주 기자
  •  |  입력 : 2018-05-23 20:21:17
  •  |  본지 9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우울증·적응 장애 등 문제 해소

감정노동자가 어떤 정신적 어려움을 겪는지 알리고, 문제 해결을 위한 국민적 관심을 촉구하는 캠페인이 부산에서 시작된다.

글로벌사이버대학은 국제신문과 함께 25일 오후 2시 부산의 관문인 부산역사에서 ‘감정노동 힐링365 온국민 실천캠페인’ 전국 릴레이를 시작한다고 23일 밝혔다. 글로벌사이버대는 노동부 산업안전보건공단 감정노동 지원사업에 3년 연속 선정된 대학이다. 2015년 서울대병원과 공동연구로 감정노동자의 정신건강과 직무스트레스 해소를 위한 셀프 심신힐링 뇌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등 감정코칭 전문교육기관으로 선도적 입지를 갖췄다.

캠페인은 지난 3월 ‘감정노동자보호법’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것과 관련, 국민에게 감정노동의 의미와 정신적 스트레스의 위험성을 알리고 감정노동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겠다는 취지다. 오는 11월까지 진행되는 캠페인에는 부산시 120바로콜센터, 부산고려병원, 좋은문화병원, 대동병원 등 지역 기관·병원 등 10여 곳이 함께한다. 글로벌사이버대는 참여 기관과 기업에 속한 감정노동자 약 1000명을 대상으로 스트레스 대응 등 자가 감정 관리를 위한 교육을 진행한다.
글로벌사이버대 장래혁(뇌교육융합학부) 교수는 “감정노동자는 감정을 다칠 수 있는 업무 환경에 늘 노출돼 있지만 그 대응에는 취약하다”며 “셀프 심신힐링 뇌교육 프로그램은 자신의 감정을 있는 그대로 인정하고, 명상 등 방법으로 이를 다스릴 수 있는 치유 프로그램”이라고 설명했다. 장 교수는 이어 “일반 시민도 직장에서 언제든 감정노동자 처지에 놓일 수 있는 만큼 상대방에 대한 배려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노동자의 감정 손상이 정신·육체적 건강의 악화를 일으킬 수 있다는 지적은 꾸준히 제기돼 왔다. 노동환경건강연구소의 ‘2016 감정노동자 의식·실태조사 결과 보고서’를 보면, 조사 대상 2672명 가운데 감정부조화 ‘위험군’에 속하는 이는 1275명(47.7%)으로 절반에 가까운 것으로 나타났다. 감정부조화는 노동자의 실제 감정과 표출할 수 있는 감정이 충돌하며 나타나는 것으로 우울증이나 적응장애는 물론 고혈압·심장질환 등으로 이어질 수 있다.

김민주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부산교육다모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새 기초단체장에게 듣는다
김태석 사하구청장 당선인
새 기초단체장에게 듣는다
강석주 통영시장 당선인
교단일기 [전체보기]
의사·변호사 말고 아무 꿈이나 괜찮아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키워주자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국민 응원 보태야 16강 기적 이룬다
‘사법부 독립’ 특단의 대책 필요하다
뉴스 분석 [전체보기]
북미 ‘핑퐁 전술’…트럼프 “내달 북미정상회담 열릴 수도”
문 대통령 중재 노력에도 북미대화 ‘살얼음’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부산발 남북문화교류 모색 포럼 外
‘다도해의 엘도라도’ 증도 답사 外
단체장의 신년 각오 [전체보기]
하창환 합천군수
안상수 창원시장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신화와 설화:압도적인 그리스 신화
모세오경과 삼국사기: 뒤늦은 역사서
사건 인사이드 [전체보기]
주부가 유흥주점 출입? 신용카드 사용에 꼬리잡혀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현실화 앞둔 스마트시티…사람과 기술 연결돼야
사랑방 얘기도 귀기울이는 대의민주주의 실험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10대 문화’를 세계적 한류 콘텐츠로 만든 BTS(방탄소년단)
국제신문 지령 20000호, 신문 변천사 한눈에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노점, 혼잡구역 봐주고 변두리만 단속
휴지통 없는 공중화장실 “더 너저분” - “청결 개선효과” 갑론을박
이슈 분석 [전체보기]
부산시장 진흙탕 선거전…정책 소용없다? 벌써 네거티브 난타전
‘강성권(민주 사상구청장 후보) 파동’ 與 더 커진 낙동벨트 균열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정기현 사천상의 회장
통영상의 이상석 회장
취재 다이어리 [전체보기]
지자체 남북교류사업, 농업 분야부터 /박동필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허진규 옹기 장인의 자부심
물속에서 산책해요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