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대진침대 라돈 모델 7종 무엇? 원안위 수거명령

  • 국제신문
  • 김민정 기자 min55@kookje.co.kr
  •  |  입력 : 2018-05-16 00:11:30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원자력안전위원회가 대진침대 일부 매트리스에서 방사선 피폭선량이 기준치의 최고 9.3배에 달한다는 조사결과와 함께 수거 명령을 내리면서 해당 모델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원안위는 15일 “침대 매트리스 7종 모델이 생활주변방사선 안전관리법의 가공제품 안전기준에 부적합한 결함제품으로 확인돼, 수거명령 등 행정조치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연간 피폭선량이 1 밀리시버트(mSv)를 초과하는 제품은 △그린헬스2 네오그린헬스 △뉴웨스턴슬리퍼 △모젤 △벨라루체 △웨스턴슬리퍼 △네오그린슬리퍼 등 7종이다.

이는 5일 전 있었던 1차 조사와는 다른 결과다. 당시에는 라돈과 토론으로 인한 피폭선량이 법에서 정한 기준치 이하라고 발표했다.

달라진 이유는 속커버에 대해서만 조사했던 이전과 달리 스펀지에 대해서도 조사했기 때문으로 알려졌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지금 법원에선
“제주 4·3 당시 군사재판은 불법” 생존 수형인들 70년 만에 ‘무죄’
지금 법원에선
성동조선 2차 매각에 3곳 입찰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