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고교생들, 대학에서 스페인어 배우세요

부산교육청 고교 협력대학 운영…동아대 등 5개 대학 159명 참여

  • 국제신문
  • 하송이 기자
  •  |  입력 : 2018-04-12 19:52:14
  •  |  본지 7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일반고등학교에서 배우기 어려운 전문과목을 대학에서 배우는 기회가 마련된다. 부산시교육청은 일반고 2·3학년을 대상으로 ‘고교 교육과정 협력대학 1기 과정’을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이 과정은 학생들에게 자신의 진로 희망과 적성에 맞는 전문 과목을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4년 전 처음 도입됐다. 올해부터 명칭을 ‘고교 교육과정 협력대학’으로 통일했다. 올해는 동아대 경성대 동의대 동서대 부산외대가 참여한다.

특히 이번엔 처음으로 제2외국어 과목인 스페인어가 부산외대에 개설된다. 1학기에는 기초 과정이, 2학기에는 심화 과정인 회화 수업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스포츠과학과 스포츠산업을 중심으로 한 체육진로탐구(동아대), 음악·미술 전공실기(경성대), 영화·방송 제작(동의대), 연극 제작 실습(동서대) 수업이 고교생을 맞이한다. 1기 수업은 14일부터 6월 23일까지이며, 55개 학교 159명이 참여한다.

2학기에 진행되는 2기 과정에서는 로봇과학과 컴퓨터게임프로그래밍 등 창의융합을 중심으로 수업이 개설될 예정이다. 참가자는 자기소개서 평가를 통해 선발하며, 학교 수업과 동일하게 수업을 인정받을 수 있다. 부산시교육청 이수한 중등교육과장은 “학생들이 좀 더 다양한 학습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앞으로 공동 교육과정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고교생이 듣고 싶은 수업을 조사해 수업 개설에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하송이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승용차 요일제 가입은 이렇게
우리은행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교역 증가할수록 분쟁조정 전문인력 중요해질 것
6·13 지방선거…시민의 정책 제언
부산시 조직부터 바꾸자
일·가정 양립 저출산 극복 프로젝트
세자녀출산지원재단 김영식 이사장
교단일기 [전체보기]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키워주자
아이들의 행복을 찾아서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단순민원 떠맡는 소방대 보호책 시급
일본 ‘독도 왜곡교육’ 강력 대응책 찾자
뉴스 분석 [전체보기]
의지만 담은 지방분권, ‘연방제’는 없었다
주자 잇단 이탈…‘그 인물에 그 선거’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문화재와 진달래 영토, 비슬산 답사 外
전북 완주·김제 따라 벚꽃 여행 外
단체장의 신년 각오 [전체보기]
하창환 합천군수
안상수 창원시장
대입 칼럼 [전체보기]
마지막 관문 면접, 내 장점을 적극 알려라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여진과 만주 : 사라진 대청제국
말갈-몽골-무굴-몽고 : 흐미와 추르
사건 인사이드 [전체보기]
주부가 유흥주점 출입? 신용카드 사용에 꼬리잡혀
유기견 물건 규정…돌봐주고도 도둑몰려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죄없는 아이들 목숨 앗아간 어른들의 권력다툼
이념 논쟁에 49년간 가로막혔던 귀향길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6월 13일 동네민원 책임질 마을대표 뽑는 날
신문 속 요리 함께 만들며 ‘맛있는 공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노점, 혼잡구역 봐주고 변두리만 단속
휴지통 없는 공중화장실 “더 너저분” - “청결 개선효과” 갑론을박
이슈 분석 [전체보기]
6·13 뒤흔들 댓글 공작 진실게임
30년 만의 개헌안, ‘자치세’ 제외될 판
이슈 추적 [전체보기]
입점업체 망해도 코레일유통 돈 버는 계약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조용국 양산상의 회장
박명진 김해상의 회장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겹겹이 흔들리는 노란 파도
영원한 사랑
현장&이슈 [전체보기]
의사 이전에 교육자의 됨됨이 검증부터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