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현대중공업 또 칼바람 분다…최대 3000명 감원설

사측, 어제부터 희망퇴직 접수…노조는 파업 등 강경대응 예고

  • 국제신문
  • 방종근 기자 jgbang@kookje.co.kr
  •  |  입력 : 2018-04-09 20:10:44
  •  |  본지 1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현대중공업이 일감 부족으로 9일부터 구조조정에 들어가면서 회사 내부는 물론 지역사회에 무거운 긴장감이 감돌고 있다. 최대 3000명 감축설이 나도는 가운데 노조는 파업 등 강력투쟁을 예고했고, 지자체와 시민은 실업률이 높아져 지역경기가 더욱 위축될 것을 우려하고 있다.

9일 울산지역 노동계와 상공계에 따르면 현대중공업은 지난 3일 노조에 통보한 대로 이날부터 조기정년선택제 접수에 들어갔다. 만 55세 이상 직원을 대상으로 하는 희망퇴직의 일종이다. 오는 16일부터는 근속 10년 이상 사무직과 생산기술직 직원을 대상으로 희망퇴직을 받는다.

현재 이 회사는 2016년부터 시작된 수주난 때문에 유휴인력이 3000명이 넘는다. 올해도 사정이 좋지 않아 현재 수주 실적은 7척이 고작이다. 특히 해양플랜트 분야는 4년간 신규 수주가 없어 오는 7월부터 전 부서원이 놀아야 할 판이다. 최대 3000명의 구조조정설이 나오는 이유다.

회사 관계자는 “2016년 20조 원에 가깝던 매출은 지난해 10조 원 수준으로 줄고 올해는 7조 원대까지 감소할 전망”이라며 “영업이익도 올해는 3년 만에 대규모 적자가 우려된다”고 전망했다. 이어 “주식·사택·기숙사·유휴생산용지·호텔현대 등을 매각하고, 비핵심사업을 정리하는 등 전방위 자구노력에도 불구하고 경영이 개선되지 않아 일감 상황에 맞게 인력을 줄이는 강도 높은 체질개선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노조는 파업카드를 꺼내며 크게 반발하고 있다. 노조는 희망퇴직을 접수하는 이달 셋째 주에 쟁의행위 찬반투표를 통해 파업을 결의할 예정이다. 노조 관계자는 “회사가 올해만 견디면 비상할 수 있으니 조금만 참자더니 뒤통수를 쳤다”며 “파업 등 모든 가능한 수단을 동원해 구조조정을 저지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이 회사는 2016년 과장급 이상 사무직과 기장 이상 생산기술직, 2015년에도 과장급 이상 사무직과 여직원을 대상으로 희망퇴직을 각각 진행해 총 3500여 명이 희망퇴직했다. 그 여파로 동구지역 경기는 얼어붙고 인구는 3만여 명이 줄었다.

방종근 기자 jgbang@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지금 법원에선
가해자 구속…‘위험운전치사’ 적용 형량 무거워질 듯
귀촌
조해훈의 귀농이야기- 주민들과 지리산 산행
교단일기 [전체보기]
선생노릇의 무게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데이트 폭력 관련법 처리 서둘러야
부산 소방관 건강 적신호 심각하다
뉴스 분석 [전체보기]
미국발 악재 쓰나미에 코스피 2000선도 위태
두 달짜리 알바? 언 발 오줌누기식 고용한파 대책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국회 선거구 획정위원 9명 확정
평화, 이용주 당원자격 3개월 정지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메디아와 미디어
이아손과 손오공:전혀 다른 이야기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지역과 민족, 소외된 자를 대변한 ‘저항 문학인’
군법 어겨가며 부산에 헌신…전장의 휴머니스트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이웃 선행·미덕도 신문에 실릴 가치 있단다
질병 일으키고 치료 도움주고…‘두 얼굴’ 기생충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이우환 조각 또 낙서…접근 막자니 작품의도 훼손 ‘딜레마’
“흉측스럽다” “공모로 선정”
이슈 분석 [전체보기]
부산시장 진흙탕 선거전…정책 소용없다? 벌써 네거티브 난타전
이슈 추적 [전체보기]
송철호 울산시장 당선인·김경수 경남지사 당선인, 가덕신공항 동의한 적 없다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정기현 사천상의 회장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손짓하는 귀족 나무
은행나무길 청춘들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