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치과의사 면허 취소 상태서 선불 치료비 8500만원 빼돌려

  • 국제신문
  • 김해정 기자
  •  |  입력 : 2018-03-18 19:18:21
  •  |  본지 8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의사면허가 취소된 사실을 환자에게 감춘 채 치료비를 선불로 받으며 8000여만 원을 빼돌린 치과의사가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 동래경찰서는 18일 동래구 모 치과에서 의사면허가 취소된 채 의료행위를 계속해 치료비를 챙겨온 혐의(사기)로 의사 김모(50) 씨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김 씨는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1월까지 석 달간 병원을 찾아온 환자에게 “진료비를 선불로 내면 할인해주겠다”며 임플란트 치료비 270만 원을 미리 받는 수법으로 17회에 걸쳐 17명의 환자에게서 8545만 원을 빼돌린 혐의를 받고 있다. 김 씨는 문제가 불거지자 폐업한 뒤 도주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 조사 결과 김 씨는 지난해 일명 ‘사무장 병원’이라고 불리는 불법 의료기관에서 고용돼 일했다. 사무장 병원은 의료법상 의료기관을 개설할 자격이 없는 일반인이 의사 면허를 빌려 운영하는 병원을 말한다. 김 씨는 의료법 위반으로 자격정지 처분을 받았지만, 계속 환자를 진료하다가 지난해 11월 면허가 취소됐다.

김해정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승용차 요일제 가입은 이렇게
우리은행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교역 증가할수록 분쟁조정 전문인력 중요해질 것
6·13 지방선거…시민의 정책 제언
부산시 조직부터 바꾸자
일·가정 양립 저출산 극복 프로젝트
세자녀출산지원재단 김영식 이사장
교단일기 [전체보기]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키워주자
아이들의 행복을 찾아서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단순민원 떠맡는 소방대 보호책 시급
일본 ‘독도 왜곡교육’ 강력 대응책 찾자
뉴스 분석 [전체보기]
의지만 담은 지방분권, ‘연방제’는 없었다
주자 잇단 이탈…‘그 인물에 그 선거’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문화재와 진달래 영토, 비슬산 답사 外
전북 완주·김제 따라 벚꽃 여행 外
단체장의 신년 각오 [전체보기]
하창환 합천군수
안상수 창원시장
대입 칼럼 [전체보기]
마지막 관문 면접, 내 장점을 적극 알려라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여진과 만주 : 사라진 대청제국
말갈-몽골-무굴-몽고 : 흐미와 추르
사건 인사이드 [전체보기]
주부가 유흥주점 출입? 신용카드 사용에 꼬리잡혀
유기견 물건 규정…돌봐주고도 도둑몰려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죄없는 아이들 목숨 앗아간 어른들의 권력다툼
이념 논쟁에 49년간 가로막혔던 귀향길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6월 13일 동네민원 책임질 마을대표 뽑는 날
신문 속 요리 함께 만들며 ‘맛있는 공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노점, 혼잡구역 봐주고 변두리만 단속
휴지통 없는 공중화장실 “더 너저분” - “청결 개선효과” 갑론을박
이슈 분석 [전체보기]
6·13 뒤흔들 댓글 공작 진실게임
30년 만의 개헌안, ‘자치세’ 제외될 판
이슈 추적 [전체보기]
입점업체 망해도 코레일유통 돈 버는 계약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조용국 양산상의 회장
박명진 김해상의 회장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겹겹이 흔들리는 노란 파도
영원한 사랑
현장&이슈 [전체보기]
의사 이전에 교육자의 됨됨이 검증부터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