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하동군 갈사산단 배상금 이달 다 갚는다

대우조선에 줘야 할 885억 중 지급하고 남은 430억 완납 계획

  • 국제신문
  • 이완용 기자 wylee@kookje.co.kr
  •  |  입력 : 2018-01-09 19:14:32
  •  |  본지 11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직원 근무수당 등 깎고 긴축재정
- 지역개발기금·교부금 등도 활용

경남 하동군이 대우조선해양에 지급해야 할 배상금 885억여 원을 이르면 이달 안에 모두 갚을 예정이다. 하루 3000만 원에 이르는 막대한 이자와 지연 손해금을 줄여보려는 고육지책에서다.

군은 지난해 12월 대우조선해양이 제기한 갈사조선산업단지 분양대금반환 등 청구 소송에서 패소해 발생한 배상금 885억 원을 이달 말까지 지급기로 했다고 9일 밝혔다.이 금액은 법원 선고액 841억 원에다 배상금 전액을 모두 갚을 때까지 예상되는 이자와 지연손해금 등을 모두 합친 것이다.

군은 지난해 말 결산추경에서 예산을 확보해 50억 원을 변제한 데 이어 이달 초 404억5000만 원을 갚았다. 기업지원자금을 아끼고, 긴축재정 운용 등으로 이 같은 예산을 확보했다. 보통 교부세도 긴급한 민생예산을 제외하고는 이 부채 갚는 데 사용하고 있다.

나머지 430억5000여만 원은 경남도의 지역개발기금 등 200억 원과 조정교부금, 긴축재정 운용으로 절약한 예산 등을 모두 모아 지급할 계획이다.

여기에는 간부 공무원 봉급 인상분 반납액과 공무원 초과 근무수당, 연가 보상비 등 각종 수당 감액분도 포함된다. 하동군의회는 오는 22, 23일 이틀간 임시회를 열어 군이 부채를 갚도록 승인해줄 예정이다.

전정남 군 기획조정실장은 “법원이 배상금에 대한 지연이자를 15%로 책정했기 때문에 높은 이자부담을 덜기 위해서도 하루라도 빨리 상환을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전 실장은 이어 “배상금을 조기에 상환하더라도 올해 계획한 민생 관련 사업은 차질이 없도록 하고 있다”며 “지난해 정부 공모사업에서 사상 최고인 666억 원의 국·도비를 확보해 놓고 있어 군민의 삶의 질 향상과 관련된 민생사업은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불편함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하동군은 올해 정부로부터 보통교부세 1947억 원을 확보해 지난해의 1697억 원에 비해 15%(250억 원)가량 늘어났다. 이는 역대 최대 규모로 도내 군 단위 지자체 중 증가 폭이 가장 크다.

이완용 기자 wylee@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승용차 요일제 가입은 이렇게
우리은행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교역 증가할수록 분쟁조정 전문인력 중요해질 것
6·13 지방선거…시민의 정책 제언
부산시 조직부터 바꾸자
일·가정 양립 저출산 극복 프로젝트
세자녀출산지원재단 김영식 이사장
교단일기 [전체보기]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키워주자
아이들의 행복을 찾아서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단순민원 떠맡는 소방대 보호책 시급
일본 ‘독도 왜곡교육’ 강력 대응책 찾자
뉴스 분석 [전체보기]
의지만 담은 지방분권, ‘연방제’는 없었다
주자 잇단 이탈…‘그 인물에 그 선거’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문화재와 진달래 영토, 비슬산 답사 外
전북 완주·김제 따라 벚꽃 여행 外
단체장의 신년 각오 [전체보기]
하창환 합천군수
안상수 창원시장
대입 칼럼 [전체보기]
마지막 관문 면접, 내 장점을 적극 알려라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여진과 만주 : 사라진 대청제국
말갈-몽골-무굴-몽고 : 흐미와 추르
사건 인사이드 [전체보기]
주부가 유흥주점 출입? 신용카드 사용에 꼬리잡혀
유기견 물건 규정…돌봐주고도 도둑몰려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죄없는 아이들 목숨 앗아간 어른들의 권력다툼
이념 논쟁에 49년간 가로막혔던 귀향길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6월 13일 동네민원 책임질 마을대표 뽑는 날
신문 속 요리 함께 만들며 ‘맛있는 공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노점, 혼잡구역 봐주고 변두리만 단속
휴지통 없는 공중화장실 “더 너저분” - “청결 개선효과” 갑론을박
이슈 분석 [전체보기]
6·13 뒤흔들 댓글 공작 진실게임
30년 만의 개헌안, ‘자치세’ 제외될 판
이슈 추적 [전체보기]
입점업체 망해도 코레일유통 돈 버는 계약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조용국 양산상의 회장
박명진 김해상의 회장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겹겹이 흔들리는 노란 파도
영원한 사랑
현장&이슈 [전체보기]
의사 이전에 교육자의 됨됨이 검증부터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