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경남교육청, 교육의 미래를 주제로 ‘수학 공감콘서트’개최

거제 초·중 학부모 400여 명 참석, 9일 거제청소년수련관

  • 국제신문
  • 이종호 기자 jhlee@kookje.co.kr
  •  |  입력 : 2018-01-09 14:49:44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박종훈 교육감이 9일 거제청소년수련관 대공연장에서 열린 ‘2018년 학부모와 교육감의 만남, 수학공감(共感)콘서트’에 참석자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경남도교육청 제공
경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은 9일 거제청소년수련관 대공연장에서 ‘2018년 학부모와 교육감의 만남, 수학공감 콘서트’를 개최했다.

이번 수학 공감콘서트는 제4차 산업혁명이라고 일컬어지는 미래사회를 대비하기 위해 ‘미래사회 핵심역량’을 키우기 위한 경남 수학교육 정책의 변화를 학부모와 교육주체들이 함께 소통하기 위해 마련했다.

이날 행사가 겨울방학 중에 마련됐음에도 불구 거제 초·중학교 교직원과 학부모 등 400여 명이 자리를 함께 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석종득 세상모든소통연구소장이 ‘미래사회 제4차 산업혁명과 우리의 자세’라는 주제로 콘서트의 문을 열었다. 석 소장은 4차 산업혁명이라는 사회환경 변화에 대처하기 위한 중심 역량으로 ‘공감과 소통의 열린 자세’를 강조했다.

또 부산교육대 이동환 교수는 미래사회가 요구하는 핵심역량은 4C(비판적 사고, 의사소통능력, 협업능력, 창의력)라고 소개하면서 “이를 키우기 위해서는 문제풀이식 수학교육방법에서 벗어나 집단지성을 통해 학생들이 수학을 체험하고 탐구하는 과정 중심 수학교육방법으로 전환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행사에 참석한 한 학부모는 “미래사회에 필요한 역량을 위해 체험·탐구 중심의 수학교육방법으로 전환해야 한다고 하는데 교실 수학수업에서는 아직 많이 적용되지 않고 있는 것 같다. 이에 대한 정책이 있으면 알고 싶다”고 질문했다.
이에 박종훈 교육감은 “2016년과 2017년 초등학교 전 학년의 전 단원에 적용할 수 있는 수학체험콘텐츠가 개발·제작돼 보급되고 있다. 더욱 많은 예산과 지원을 통해 교육과정과 연계한 수학콘텐츠를 만들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다음달 초에는 창원중앙중학교 별관에 경남수학문화관이 개관하고 9월에는 거제중앙초등학교에 ‘거제수학체험센터’가 들어설 예정이다.이종호 기자 jhlee@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지금 법원에선
‘서지현 인사보복’ 안태근 전 검사장, 징역2년 법정구속
난치병 환우에 새 생명을
천증 홍성무 씨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