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현대중공업 분할사업장 3곳도 임단협 잠정합의

일렉트릭·건설기계·로보틱스 등 내일 노조원 찬반투표로 판가름

  • 국제신문
  • 방종근 기자
  •  |  입력 : 2018-01-07 19:20:04
  •  |  본지 10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현대중공업 노사에 이어 이 회사에서 분할된 3개 사업장 노사도 2016, 2017년 등 2년 치 임금 및 단체협약에 잠정합의했다.

현대중공업은 자사에서 별도 법인으로 분할된 일렉트릭, 건설기계, 로보틱스 노사가 최근 2016, 2017년 임단협 교섭에서 임금 부문은 현대중공업의 잠정합의안을 따르기로 했다고 7일 밝혔다.

또 이들 회사 노사는 단체협약도 큰 틀에서 모기업인 현대중공업의 것을 승계하는 형태로 합의점을 찾았다고 덧붙였다.

현대중공업 노사는 앞서 지난달 29일 임단협 교섭에서 ▷기본급 동결 ▷자기계발비 시급 환산 월 20시간 지급 ▷임단협 타결 격려금 연 100%+150만 원 지급 ▷사업분할 조기 정착 격려금 150만 원 지급 등에 잠정 합의했다.
현대중공업에 이어 분할 사업장 3곳까지 잠정합의안이 도출됨에 따라 9일 이들 4개 사업장 노조원들은 동시에 잠정합의안 수용 여부를 결정하는 찬반투표를 실시한다. 이들 사업장 노사협상은 조선업계 위기로 모두 해를 넘기면서 2년 동안 지지부진하다 힘겹게 접점을 찾은 만큼 조합원 찬반 투표는 가결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방종근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지금 법원에선
가해자 구속…‘위험운전치사’ 적용 형량 무거워질 듯
귀촌
조해훈의 귀농이야기- 주민들과 지리산 산행
교단일기 [전체보기]
선생노릇의 무게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데이트 폭력 관련법 처리 서둘러야
부산 소방관 건강 적신호 심각하다
뉴스 분석 [전체보기]
미국발 악재 쓰나미에 코스피 2000선도 위태
두 달짜리 알바? 언 발 오줌누기식 고용한파 대책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보리굴비 한정식 맛보고 단풍도 즐기고 外
작은영화 영화제 ‘김민근 감독전’ 外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이아손과 손오공:전혀 다른 이야기
판과 범 : 모두 연관된 세상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지역과 민족, 소외된 자를 대변한 ‘저항 문학인’
군법 어겨가며 부산에 헌신…전장의 휴머니스트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이웃 선행·미덕도 신문에 실릴 가치 있단다
질병 일으키고 치료 도움주고…‘두 얼굴’ 기생충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흉측스럽다” “공모로 선정”
팔도유람이 통장님 역량 강화?
이슈 분석 [전체보기]
부산시장 진흙탕 선거전…정책 소용없다? 벌써 네거티브 난타전
이슈 추적 [전체보기]
송철호 울산시장 당선인·김경수 경남지사 당선인, 가덕신공항 동의한 적 없다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정기현 사천상의 회장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은행나무길 청춘들
반짝이는 승학산 억새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