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명신테크웰(주) 최무걸 대표이사, 경남대에 1000만 원 쾌척

  • 국제신문
  • 이종호 기자 jhlee@kookje.co.kr
  •  |  입력 : 2018-01-03 12:23:17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경남대학교(총장 박재규)는 3일 오전 10시30분 총장실에서 명신테크웰(주) 최무걸 대표이사로부터 대학 발전기금 1000만 원을 전달받았다.

명신테크웰(주)은 마산회원구 봉암동에 위치하고 있다. 1984년 창업 후 자동차, 전자부품 관련 프레스 금형제작 및 부품을 전문으로 생산해 온 전문업체다.

그동안 전자부품 분야의 금형제작 및 부품가공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CD-ROM, PICK UP, 셀룰러 폰 관련 소형 정밀부품을 주사업으로 하고 있다.

2005년부터는 본격적으로 자동차용 안전 관련 부품을 시작으로 엔진, 변속기 부품 사업으로 확대해 현재 해외에 수출을 하고 있다.

최무걸 대표이사는 “그 동안 지역사회를 빛낼 우수한 인재 양성에 매진해 온 경남대에 발전기금을 전달하게 돼 뿌듯하다.”며 “계속해서 학생들의 교육과 연구에 매진해 지역과 함께 성장하고 발전하는 대학이 되 달라”고 당부했다.

박재규 총장은 “대학의 발전을 위해 발전기금을 쾌척해 주신 최무걸 대표이사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인재 양성을 위하여 기업체와 산학협력 교류를 더욱 활성화시켜 대학과 기업이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답했다.이종호 기자 jhlee@kookje.co.kr
   
3일 경남대 총장실에서 명신테크웰(주) 최무걸 대표이사가 박재규총장(오른쪽)에게 발전기금 1000만 원을 전달했다. 경남대학교 제공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지금 법원에선
‘서지현 인사보복’ 안태근 전 검사장, 징역2년 법정구속
난치병 환우에 새 생명을
천증 홍성무 씨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