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부산시교육청 청렴도, 3년만에 꼴찌서 1위로

2015년부터 역점과제 삼아…외부청렴도평가 전국 3위, 학부모 교수 정책평가 1위로

  • 국제신문
  • 김태경 하송이 기자
  •  |  입력 : 2017-12-06 19:39:18
  •  |  본지 2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시, 엘시티 비리로 9위 추락

부산시교육청이 전국 시·도교육청 청렴도 평가에서 사상 처음으로 1위에 올랐다. 3년 만에 사실상 꼴찌에서 1위로 올라선 것이어서 배경에 관심이 쏠린다.

   
부산시교육청은 6일 발표된 국민권익위원회의 ‘2017년도 공공기관 청렴도 평가’에서 8.02점(총점 10점)을 받아 종합청렴도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시교육청이 청렴도 평가에서 1위를 차지한 것은 2002년 평가가 시작된 후 처음이다. 교육청은 정책고객평가 부문에서 7.43점을 받아 전국 최고 점수를 기록했다. 공사, 방과후학교, 학교급식 관련 업체 등이 참여하는 외부청렴도 평가에서는 8.20점을 받아 강원 세종시에 이어 3위에 올랐다. 그러나 교육청과 직속기관, 300개 학교 3급 이하 직원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내부청렴도는 7.95점으로 3등급(10위)에 머물렀다.

특히 부산시교육청은 2014년만해도 전국 17개 시·도교육청 중 16위(7.08점)였으나 2015년 7위(7.50점)로, 지난해에는 5위(7.72점)로 뛰어올랐다.
이 같은 배경에는 김석준 교육감이 취임 직후부터 강한 의지를 보인 데다 교직원, 학부모, 교원단체 등이 함께 힘을 모았기 때문인 것으로 교육청은 보고 있다. 교육청은 2015년부터 반부패·청렴을 최우선 역점과제로 삼아 관련 사업을 꾸준히 추진해왔다. 시민단체와 교육공동체가 함께 참여하는 청렴추진기획단을 확대 운영한 것을 비롯해 교장단과 노조, 직원이 어우러지는 청렴 소통·공감마당 운영, 학부모 등이 참여하는 청렴워크숍 등도 열었다. 특히 올해는 ‘2017년 청렴도 향상 종합계획’을 수립해 학교 현장에서의 청탁금지법 안착에 주력했다.

한편 경남도교육청은 7.90점을 받아 2등급에 올랐다. 울산시교육청은 7.26점으로 4등급에 머물렀다.

광역지자체 청렴도 측정 결과에서는 경남도가 8.05점으로 충남도(8.07점)와 함께 전체 5등급 중 1등급 평가를 받았다. 울산시(7.91점)는 2등급, 부산시(7.69점)는 3등급으로 분류됐다. 부산시는 청렴도 순위가 17대 광역시·도 중 9위로 지난해보다 5계단이나 하락했다. 엘시티 비리 여파가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다. 부산시 기초지자체 중에서는 사하구가 8.41점(2등급)으로 가장 높은 점수를 얻었다. 중구(8.31점) 북구(8.27점) 서구(8.23점) 수영구(8.19점)도 2등급 평가를 받았지만, 남구(7.64) 사상구(7.57) 해운대구(7.28) 등 3개 구는 가장 낮은 5등급으로 분류됐다. 김태경 하송이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지금 법원에선
“세월호 국가책임…희생자 1인당 2억 위자료”
지금 법원에선
국가책임 일부만 명시…희생자가족 눈물 닦아주기 ‘머나먼 길’
교단일기 [전체보기]
선생노릇의 무게
의사·변호사 말고 아무 꿈이나 괜찮아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주민 생활·마을 개발 함께해야
세계유산 지정된 한국 산사 더 가꿔야
뉴스 분석 [전체보기]
가덕신공항 입장 변화 오거돈…시간벌기냐, 전략적 후퇴냐
북미 ‘핑퐁 전술’…트럼프 “내달 북미정상회담 열릴 수도”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미술과 자연이 공존하는 대구 여행 外
인창요양병원 치과 진료 과목 개설
단체장의 신년 각오 [전체보기]
하창환 합천군수
안상수 창원시장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비슈누와 비너스 : 충기의 신
티폰과 태풍 : 타이푼 등
사건 인사이드 [전체보기]
주부가 유흥주점 출입? 신용카드 사용에 꼬리잡혀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땅이 갑자기 폭삭…난개발의 역습 ‘싱크홀’
“난민 국민안전 위협” vs “인도주의로 포용을”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반려견 동반 해수욕 논란 ‘솔로몬 해법’ 없을까
VAR·언더독…알고 보니 월드컵 더 재밌어요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차기시장 내달 입주…관치유물로 폐지 목소리도
노점, 혼잡구역 봐주고 변두리만 단속
이슈 분석 [전체보기]
부산시장 진흙탕 선거전…정책 소용없다? 벌써 네거티브 난타전
‘강성권(민주 사상구청장 후보) 파동’ 與 더 커진 낙동벨트 균열
이슈 추적 [전체보기]
송철호 울산시장 당선인·김경수 경남지사 당선인, 가덕신공항 동의한 적 없다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정기현 사천상의 회장
통영상의 이상석 회장
취재 다이어리 [전체보기]
지자체 남북교류사업, 농업 분야부터 /박동필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아라홍련의 자태
수국아, 밤새 잘 잤니?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