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양산, 경남도내 유일 내년 행복교육지구 선정

행복학교 기존 3곳에서 확대, ‘방과 후 마을학교’ 운영 검토

  • 국제신문
  • 김성룡 기자 srkim@kookje.co.kr
  •  |  입력 : 2017-10-02 18:52:44
  •  |  본지 9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경남 양산시가 최근 도내 시·군 중 유일하게 2018년 행복교육지구로 선정됐다.

양산시는 행복교육지구 지정에 따른 구체적 사업을 준비 중이라고 2일 밝혔다. 시는 행복학교 확대 운영 및 방과 후 마을학교 운영 등 두 가지 큰 테마를 중심으로 프로그램을 검토 중이다.

행복학교의 경우 현재 화제·평산초등과 양산중 등 3곳이 지정돼 운영 중인데 이를 확대할 방침이다. 행복학교는 기존 교과중심의 수업방식에서 탈피해 현장·체험학습을 강화하고 학생이 학습의 주체가 되는 다양한 커리큘럼을 운영하는 학교이다. 양산 화제초등는 2015년 행복학교 지정 이후 미래형 혁신학교로 입소문을 타면서 전국에서 벤치마킹 발길이 잇따르는 등 전국적인 주목을 받고 있다. 전교생 30명으로 폐교대상에 올랐으나 행복학교 지정 이후 학생이 100여 명으로 크게 늘었다.

방과 후 마을학교는 교육공간을 마을 단위로 확대해 지역민과 함께하는 학교를 운영한다. 학부모와 지역 저명인사, 재능 기부자들을 강사 등으로 위촉해 부족과목 보강 및 취미활동 지원 등의 활동을 한다. 학생이 교사로 참여하는 혁신적 프로그램도 구상 중이다.

시는 최근 양산교육지원청과 이 사업 시행에 따른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이 달 중에는 경남도교육청과도 협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양산시 김경숙 교육체육과 교육지원계장은 “행복교육지구 지정을 계기로 양산교육의 질이 한단계 향상되게 하겠다”고 말했다.

김성룡 기자 srkim@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새 기초단체장에게 듣는다
조근제 함안군수
새 기초단체장에게 듣는다
이재근 산청군수
교단일기 [전체보기]
선생노릇의 무게
의사·변호사 말고 아무 꿈이나 괜찮아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주민 생활·마을 개발 함께해야
세계유산 지정된 한국 산사 더 가꿔야
뉴스 분석 [전체보기]
가덕신공항 입장 변화 오거돈…시간벌기냐, 전략적 후퇴냐
북미 ‘핑퐁 전술’…트럼프 “내달 북미정상회담 열릴 수도”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인창요양병원 치과 진료 과목 개설
깊은 협곡 구경하는 열차여행 外
단체장의 신년 각오 [전체보기]
하창환 합천군수
안상수 창원시장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티폰과 태풍 : 타이푼 등
카오스에서 코스모스까지: 창세 이야기
사건 인사이드 [전체보기]
주부가 유흥주점 출입? 신용카드 사용에 꼬리잡혀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땅이 갑자기 폭삭…난개발의 역습 ‘싱크홀’
“난민 국민안전 위협” vs “인도주의로 포용을”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반려견 동반 해수욕 논란 ‘솔로몬 해법’ 없을까
VAR·언더독…알고 보니 월드컵 더 재밌어요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차기시장 내달 입주…관치유물로 폐지 목소리도
노점, 혼잡구역 봐주고 변두리만 단속
이슈 분석 [전체보기]
부산시장 진흙탕 선거전…정책 소용없다? 벌써 네거티브 난타전
‘강성권(민주 사상구청장 후보) 파동’ 與 더 커진 낙동벨트 균열
이슈 추적 [전체보기]
송철호 울산시장 당선인·김경수 경남지사 당선인, 가덕신공항 동의한 적 없다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정기현 사천상의 회장
통영상의 이상석 회장
취재 다이어리 [전체보기]
지자체 남북교류사업, 농업 분야부터 /박동필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수국아, 밤새 잘 잤니?
능소화 별곡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