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기장군, 힐튼호텔 취득세 93억 '대박'

롯데아울렛 78억보다 많아

  • 국제신문
  • 김준용 기자 jykim@kookje.co.kr
  •  |  입력 : 2017-05-24 22:45:52
  •  |  본지 7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부산 기장군 동부산 관광단지에 대형 숙박시설·쇼핑몰이 잇따라 들어서면서 기장군이 취득세 '대박'을 맞았다.
   
기장군은 기장읍 시랑리에 조성되고 있는 힐튼호텔·아난티 펜트하우스(이하 힐튼호텔·조감도)의 취득세가 93억8600만 원으로 예상된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고리원전을 제외하고 기장군 내 건물 취득세 중 가장 많은 금액이다. 2014년 동부산 관광단지에 문을 연 롯데아울렛 동부산몰의 취득세는 78억여 원이었다.

부지가 넓은 아울렛보다 10층 높이의 힐튼호텔(6성급 예상)이 높은 취득세를 납부하는 이유는 내부 시설 때문이다. 취득세는 건물 면적뿐 아니라 내부 인테리어 비용 등을 합한 총금액 기준으로 산정된다. 310개의 객실이 있는 힐튼호텔 건설비는 3000억 원으로 추산된다.

기장군 신광식 공정조세과장은 "힐튼호텔 부지(연면적 17만8734㎡)는 1필지에 불과하지만 내부 회의장 등 시설에 들어간 금액이 많은 것 같다"며 "지금까지 기장에서 걷은 취득세 중 최고 수준"이라고 말했다.

취득세는 먼저 부산시로 갔다가 이후 징수교부금 3%가 기장군으로 온다. 다시 재정보전금 명목으로 취득세의 30% 정도를 추가로 교부한다. 이에 따라 기장군은 30여억 원의 교부금을 받을 전망이다.

오규석 기장군수는 "호텔 설립과 관련한 세수는 인근 주민 복지를 위해 편성할 것"이라며 "기장군에 6성급 호텔이 들어섬으로써 회의·컨벤션 등의 마이스(MICE) 산업 교두보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김준용 기자 jykim@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부산교육다모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강동완의 통일 내비게이션…지금 북한은
모란봉악단, 김정은을 말하다
새 기초단체장에게 듣는다
허성곤 김해시장 당선인
교단일기 [전체보기]
의사·변호사 말고 아무 꿈이나 괜찮아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키워주자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국민 응원 보태야 16강 기적 이룬다
‘사법부 독립’ 특단의 대책 필요하다
뉴스 분석 [전체보기]
북미 ‘핑퐁 전술’…트럼프 “내달 북미정상회담 열릴 수도”
문 대통령 중재 노력에도 북미대화 ‘살얼음’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부산발 남북문화교류 모색 포럼 外
‘다도해의 엘도라도’ 증도 답사 外
단체장의 신년 각오 [전체보기]
하창환 합천군수
안상수 창원시장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신화와 설화:압도적인 그리스 신화
모세오경과 삼국사기: 뒤늦은 역사서
사건 인사이드 [전체보기]
주부가 유흥주점 출입? 신용카드 사용에 꼬리잡혀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현실화 앞둔 스마트시티…사람과 기술 연결돼야
사랑방 얘기도 귀기울이는 대의민주주의 실험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10대 문화’를 세계적 한류 콘텐츠로 만든 BTS(방탄소년단)
국제신문 지령 20000호, 신문 변천사 한눈에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노점, 혼잡구역 봐주고 변두리만 단속
휴지통 없는 공중화장실 “더 너저분” - “청결 개선효과” 갑론을박
이슈 분석 [전체보기]
부산시장 진흙탕 선거전…정책 소용없다? 벌써 네거티브 난타전
‘강성권(민주 사상구청장 후보) 파동’ 與 더 커진 낙동벨트 균열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정기현 사천상의 회장
통영상의 이상석 회장
취재 다이어리 [전체보기]
지자체 남북교류사업, 농업 분야부터 /박동필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허진규 옹기 장인의 자부심
물속에서 산책해요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