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영상] BIFC 전망대 개방 내달 25일까지...야경에 감탄 "계속 개방 했으면"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7-01-16 14:42:49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부산국제금융센터(BIFC) 최고층인 63층 전망대 임시 개방이 오는 2월 25일까지 진행된다. 14일 BIFC 에는 개방 마감 소식을 듣고 전망대를 찾은 시민들로 붐볐다. 부산을 한 눈에 내려다 보며 이야기를 나누는 가족과 연인들 뿐 아니라 야경을 찍는 '카메라족'까지 시민들은 다양한 방법으로 전망대를 즐겼다.
   
하늘에서 본 BIFC 건물. 김민훈 기자.


이날 가족과 함께 전망대를 찾은 강승수(53, 온천동) 씨는 "63층의 높이에 올라가보지 못했는데 상당히 긴장이 되더라고요. 그리고 야경에서 생각보다도 더 부산이 발전된 모습이 보입니다."라며 소감을 말했다.

또한 여자친구와 함께 데이트를 즐기러 온 백효빈(28, 금정구) 씨는 "2월까지 연장한다는 소문을 듣고 마감하기 전에 찾아왔습니다. 부산항대교와 남항대교가 가장 감명깊었습니다."라며 야경에 감탄했다.

뿐만 아니라 시민들은 BIFC 전망대 개방이 내달 25일 마감된다는 소식을 접하고 아쉬워하면서 "계속 개방했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드러내기도 했다. 


BIFC 전망대는 그 동안 부산파이낸스센터 에이엠씨가 지역 경제 활성화 등을 위해 지난 2015년부터 무료로 개방해 오고 있었다. 그러나 고가의 분양가로 인해 기업이나 기관을 찾지 못해 계속 운영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부산파이낸스센터 에이엠씨 조영필 과장은 "2년간 이 행사를 진행했는데 부산 시민, 타지역 시민, 외국인 등 많은 시민이 전망대를 찾아 부산을 세계에 알리는 좋은 행사가 되었다. 하지만 선뜻 전망대를 운영 하겠다는 기업이나 기관이 없어 에이엠씨가 어쩔 수 없이 많은 비용을 들여 임시로 전망대 행사를 하고 있다."는 상황을 전했다.


한편 BIFC 전망대는 설 연휴와 관계없이 매주 토요일 개방된다. 개방 시간은 오후 1시부터 오후 8시까지이다. 김민훈 기자



◆BIFC 전망대 개방일정

1월 21일 (토) 오후 1시~오후 8시
1월 28일 (토) 오후 1시~오후 8시

2월 4일 (토) 오후 1시~오후 8시
2월 11일 (토) 오후 1시~오후 8시
2월 18일 (토) 오후 1시~오후 8시
2월 25일 (토) 오후 1시~오후 8시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부산 '제2 도시' 위상 인천에 뺏길 판
전략산업 현재와 미래를 연결하라
부산 '제2 도시' 위상 인천에 뺏길 판
인구구조적 한계 극복하라
교단일기 [전체보기]
삶을 그래프에 비유한다면…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남북 고위급회담 비핵화 디딤돌 돼야
지역 양극화·불평등, 공존 가치 새겨야
뉴스 분석 [전체보기]
이호철 조기 이탈…민주당 부산시장 선거 경선구도 요동
과도한 조기학습 막는 취지…학부모 “사교육 걱정 더 커져”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현대판 모세의 기적을 찾아서 外
좋은문화병원 올해 슬로건 ‘환자중심’ 外
단체장의 신년 각오 [전체보기]
송도근 사천시장
나동연 양산시장
대입 칼럼 [전체보기]
마지막 관문 면접, 내 장점을 적극 알려라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켈트족과 에이레:아일랜드 이야기
브리티시와 잉글리시: 영국음악
사건 인사이드 [전체보기]
유기견 물건 규정…돌봐주고도 도둑몰려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예비후보들, 선거 90일 전 방송 광고 출연 안돼요
민주주의 물꼬 튼 한국 현대사 결정적 순간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당차게 도전해봐, 실패도 값진 경험이야
신문·책 많이 읽으면 문제해결 능력이 쑥쑥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휴지통 없는 공중화장실 “더 너저분” - “청결 개선효과” 갑론을박
노키즈존 시정권고에 외식업계 술렁
이슈 분석 [전체보기]
재정파탄 부른 ‘6급의 갈사만 전결처리’…의구심 증폭
이슈 추적 [전체보기]
입점업체 망해도 코레일유통 돈 버는 계약
서면 통과 BRT(버스중앙차로) ‘민원폭탄’…서병수 시장 선택 기로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편대 비행하는 원앙
맨발 소녀의 손짓
현장&이슈 [전체보기]
의사 이전에 교육자의 됨됨이 검증부터
“휴식도 좋지만 늦으면 일감 끊겨” 화물차 기사 속앓이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