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부산메디클럽

밀양아리랑 마라톤 10일까지 참가자 접수

선착순 1만명…내달 26일 개최

  • 국제신문
  • 이민용 기자 mylee@kookje.co.kr
  •  |  입력 : 2017-01-02 19:23:40
  •  |  본지 14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경남 밀양시가 주최하고 시 육상연맹이 주관하는 '제14회 밀양아리랑 마라톤대회'가 다음 달 26일 오전 10시 공설운동장에서 열린다.

이번 대회는 대한육상경기연맹 공인 마라톤코스로 공설운동장을 출발해 부북면 대항리를 반환하는 하프코스와 10㎞, 5㎞ 등 3개 종목으로 나눠 진행된다. 참가자에게는 기념품과 함께 종목·단체별 시상금이 주어지며 30명 이상 단체 참가자에게 부스 제공과 관광지 무료 관람 등의 혜택이 부여된다.

참가인원은 선착순 1만 명으로 참가비는 하프 3만 원, 10㎞ 2만5000원, 5㎞ 1만5000원(학생부 1만 원)이다. 참가 신청은 각 읍·면·동 주민센터나 마라톤상황실(055-359-5965∼8)로 방문이나 전화 신청 또는 인터넷(www.miryangmarathon.kr)으로 하면 된다. 참가자 접수기간은 오는 10일까지다. 시 관계자는 "밀양아리랑 마라톤대회는 전국 마라톤 대회 온라인 종합평가에서 11년 연속 10점 만점에 9점 이상의 평점을 받아 명품 마라톤대회로 평가받고 있다"고 말했다. 이민용 기자 mylee@kookje.co.kr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지금 법원에선
"신해철 수술 집도의, 유족에 16억 원 배상"
'오래된 미래 도시'를 찾아서
모로코 마라케시 제마 엘 프나 광장 텅 빈 낮 예술로 가득한 밤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주권국가로서 굳건한 정체성 확립
케이뱅크, 새로운 금융시스템의 시작
뉴스 분석 [전체보기]
유치원 공약 논란 왜…단설·병설보다 국·공립 태부족이 문제
유치원 특성화교육 금지해도 편법 운영…비리 자란다
뉴스&이슈 [전체보기]
영장전담판사 구속여부 새벽까지 고심…유·무죄와는 무관
"역사적 비극 망각한 행정…부산 동구청장 형사고발 하겠다"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스포원 사이클 정재희 대통령기 MVP 外
대구 비슬산·합천·의령 여행 外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Progressive and Alternative:변화하는 락
어쿠스틱과 일렉트릭
사건 텔링 [전체보기]
선생님이 더 때릴까봐…맞고도 입 닫은 아이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일본 정치인 신사참배는 왜 비난받을까
주민투표제와 주민소환제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딱지치기 필승법에도 과학원리 숨어있대요
매화 벚꽃 진달래…봄꽃 또 뭐가 있을까
이슈 추적 [전체보기]
부산교통공사 '입맛대로 통계', 도시철도 구조조정 명분 쌓나
황금연휴(5월 초 최장 9일) 외국만 좋은 일…내수 살릴 특단책 필요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봄나들이
봄날의 눈
현장&이슈 [전체보기]
'청렴 워크숍' 연 서병수 시장, 방지 대책보다 "일벌백계" 천명
현장과 사람 [전체보기]
"병든 동물 안락사 막자" 마지막까지 치료
800ℓ 줍고나니 명함 뿌리는 오토바이에 허탈
현장추적 [전체보기]
"14년 쉬지않고 일했는데 1년차 대우"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