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부산메디클럽

부산원아시아페스티벌, 한류에 새 바람 일으킨다

시·관광공사 2차 출연진 발표

  • 국제신문
  • 윤정길 기자 yjkes@kookje.co.kr
  •  |  입력 : 2016-08-03 20:22:11
  •  |  본지 2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가수 싸이·황치열·AOA 등 한류 이끄는 스타들 한자리에
- K-컬처 부활 발판 역할 기대

정부의 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사드·THAAD) 배치 결정에 대한 반작용으로 중국의 한류(韓流)가 위축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오는 가운데 오는 10월 열리는 '2016 부산 원아시아페스티벌'이 한류 콘텐츠 부활의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걸그룹 AOA
부산시와 부산관광공사는 3일 원조 한류스타 '싸이'를 비롯한 K-팝을 대표하는 한류 스타들이 대거 참여한 원아시아페스티벌 2차 라인업을 공개했다. 싸이 외에도 '세븐' '인피니트' '블락비' '방탄소년단' 'AOA' '트와이스' '유키스' 등 K-팝의 과거와 현재를 아우르는 한류 스타들이 대거 참여할 계획이다. 최근 중화권에서 뜨거운 인기를 누리는 가수 황치열도 합류한다.

지난달 발표된 1차 라인업에서는 부산 출신으로 원아시아페스티벌 홍보대사를 맡고 있는 정용화가 소속된 '씨엔블루'와 '에이핑크' '걸스데이' 'B1A4' 'B.A.P'가 소개됐다. 원아시아페스티벌에 참여하는 60여 팀의 최종 라인업은 이달 중순 공개될 예정이다.

   
가수 싸이(왼쪽), 가수 황치열
10월 1~23일 아시아드주경기장과 벡스코를 비롯한 부산 전역에서 개최되는 원아시아페스티벌은 K-팝과 K-푸드, K-뷰티는 물론 인기 한류 방송 콘텐츠까지 총망라한 K-컬처를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특급 한류축제다. 

특히 시선을 압도하는 무대와 K팝의 역사를 한눈에 보여주는 '원아시아 개막 공연'을 시작으로 3일간 세 가지 색깔로 펼쳐지는 'K-팝 콘서트-3스테이지', 떠오르는 한류 스타들이 총출동하는 폐막행사 '원아시아 드림콘서트' 같은 행사가 마련돼 아시아를 대표하는 한류 문화콘텐츠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보인다.  윤정길 기자 yjkes@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오래된 미래 도시'를 찾아서
에스토니아 타르투, 인상깊은 대학도시
힐링 으뜸촌
창원 고현어촌체험마을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군 갑질문화 개선 위한 실태 파악 시급
다복동 사업은 이웃공동체의 회복
뉴스 분석 [전체보기]
문재인 정부 교육정책 개혁 ‘시험대’
경제·안보 위기관리…실무형 전진배치
뉴스&이슈 [전체보기]
수난당하는 부산 소녀상, 합법화 목소리 높다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근대 역사 품은 동구 답사 外
목백일홍 붉게 물든 안동 기행 外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누에바 트로바와 누에바 칸시온: 저항 노래
댄스와 뮤직:라틴음악의 특성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수영선수보다 빠른 역파도(이안류)…얕보다간 큰일나요
“기본생계 보장” “일자리 줄어들 것”…최저임금 인상 양날의 검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광복 72주년…우리 동네 역사박물관 가볼까
신문 읽으면 과거·현재·미래 다 보여요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교통사고 치료 중 숨졌는데 사인은 ‘불상’
자갈치 노점·포차 한 건물 수용…관광명소 보존방법 없나
이슈 추적 [전체보기]
관광지 명성 기반 닦고도 쫓겨나는 원주민·영세상인
총파업 벌이는 비정규직…"노조 할 권리 보장하라"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해수욕장 거리공연
치르치르의 파랑새
현장&이슈 [전체보기]
항쟁현장서 열린 부산기념식, 여야 지역 국회의원 대거 불참
'청렴 워크숍' 연 서병수 시장, 방지 대책보다 "일벌백계" 천명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