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
유콘서트
부산메디클럽

부산 감천문화마을, 아프리카 도시재생모델로

탄자니아 공무원 등 잇단 방문, 주거환경개선 성공 사례 꼽혀

  • 국제신문
  • 최승희 기자 shchoi@kookje.co.kr
  • 2012-09-16 20:49:20
  • / 본지 10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부산 감천문화마을이 아프리카 국가가 선호하는 자국의 도시 재생모델로 떠오르고 있다. 부산 사하구는 오는 19일 아프리카 탄자니아 고위공무원 15명이 감천마을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16일 밝혔다.

행정안전부 지방행정연수원 초청으로 방문하는 탄자니아 연수단은 포스코, 현대중공업, 기아자동차, 새마을운동발상지기념관 등을 돌며 한국의 경제 발전 전략에 대해 배움의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1961년 영국에서 독립한 탄자니아는 일본 식민지 경험을 가진 한국과 유사한 역사적 배경을 지니고 있지만 국가 정책목표가 '빈곤 해결'일 정도로 빈국으로 남아 있다.

앞서 지난 7월에는 아프리카 우간다 고위공무원 20명이 이곳을 찾아 하늘마루, 예술공간, 아트숍 등을 둘러봤다.

감천문화마을은 낙후된 도시를 창조적 시각으로 재생시킨 부산시 산복도로 르네상스의 대표적인 성공 모델로 꼽히고 있다. 이곳이 주민과 지자체의 노력으로 주거환경 개선을 이끌어냈다는 데 강한 인상을 주면서 부산을 찾는 아프리카 국가 공무원들의 필수 방문코스가 되고 있다.

지난 7월 이 마을을 방문했던 우간다 공무원들도 "도시를 보존하면서 지역주민 중심의 마을 개선사업을 이끌어냈다는 점이 우리나라에 적용하기 좋은 사례인 것 같다"고 말했다.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경제

  • 사회

  • 생활

  • 스포츠

독후감 공모전
부산관광 UCC 공모전
씨몬스터
최승희 기자 동행 유라시아 원정대
블라디보스토크~이르쿠츠크
지금 법원에선
삼혼 사실 숨긴 아내, 욕설·폭행 일삼은 남편…법원 "둘 다 파탄 책임"
4·13 총선 현장 [전체보기]
울산 울주
창원 마산회원
간추린 뉴스 [전체보기]
부산대표도서관 명칭 '부산도서관' 外
광안리 해상호텔 새 투자자 찾아 外
내가 본 우리 학과 [전체보기]
건설환경공학부
약학대학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랜드마크 될 해양스포츠 콘텐츠 필요
사드 배치, 정부 친절한 설명이 우선
뉴스 분석 [전체보기]
여당 내분에 기초의회 파행
서병수표 인사실험, 반 년 만에 존폐 논란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송승준·황재균 리틀야구단에 졸업 선물 外
제27차 'BIFC금융강좌' 27일 개최 外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홍어삼합과 스케이트
가리비와 스캘럽 : 미의 환생과 탄생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어느 날 눈앞에 나타난 게임 캐릭터 '포켓몬고'
청년들의 무한 상상력이 '미래 경제' 원동력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왜 우리는 질문해야 할까요
신공항이 들어서면 지역에 뭐가 좋아요?
우리동네 뉴스 [전체보기]
동유럽 최대 음악축제 참가
매니페스토 대회서 최우수
지역 정가 [전체보기]
김해시장 후보들 '적자 경전철' 4색 해법
이학렬 "의원 면책·불체포 특권 내려놓겠다"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손편지로 전하는 그리움
해바라기 물결
현장&이슈 [전체보기]
원전시찰 의원은 되고 언론 안된다던 한수원
입도 문도 단속 중…경찰 누가 믿겠나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경상남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