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대입장학생 모집
부산메디클럽

부산 감천문화마을, 아프리카 도시재생모델로

탄자니아 공무원 등 잇단 방문, 주거환경개선 성공 사례 꼽혀

  • 국제신문
  • 최승희 기자 shchoi@kookje.co.kr
  • 2012-09-16 20:49:20
  • / 본지 10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부산 감천문화마을이 아프리카 국가가 선호하는 자국의 도시 재생모델로 떠오르고 있다. 부산 사하구는 오는 19일 아프리카 탄자니아 고위공무원 15명이 감천마을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16일 밝혔다.

행정안전부 지방행정연수원 초청으로 방문하는 탄자니아 연수단은 포스코, 현대중공업, 기아자동차, 새마을운동발상지기념관 등을 돌며 한국의 경제 발전 전략에 대해 배움의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1961년 영국에서 독립한 탄자니아는 일본 식민지 경험을 가진 한국과 유사한 역사적 배경을 지니고 있지만 국가 정책목표가 '빈곤 해결'일 정도로 빈국으로 남아 있다.

앞서 지난 7월에는 아프리카 우간다 고위공무원 20명이 이곳을 찾아 하늘마루, 예술공간, 아트숍 등을 둘러봤다.

감천문화마을은 낙후된 도시를 창조적 시각으로 재생시킨 부산시 산복도로 르네상스의 대표적인 성공 모델로 꼽히고 있다. 이곳이 주민과 지자체의 노력으로 주거환경 개선을 이끌어냈다는 데 강한 인상을 주면서 부산을 찾는 아프리카 국가 공무원들의 필수 방문코스가 되고 있다.

지난 7월 이 마을을 방문했던 우간다 공무원들도 "도시를 보존하면서 지역주민 중심의 마을 개선사업을 이끌어냈다는 점이 우리나라에 적용하기 좋은 사례인 것 같다"고 말했다.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경제

  • 사회

  • 생활

  • 스포츠

지금 법원에선
법원 "전두환 추징금 56억 시공사가 대신 내라"
지역 경제수장에 듣는다
최충경 창원상의회장
4·13 총선 현장 [전체보기]
이주영 "정부 국정과제 실현·개혁 완수 온힘"
노회찬 "비리로 인한 재보선 원인자 부담으로"
간추린 뉴스 [전체보기]
부산 지하철경찰대 인력 대폭 확대 外
초·중생 7일 무단결석 땐 교사 가정방문 外
내가 본 우리 학과 [전체보기]
원예학과
통계학과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골목의 생명은 문화이다
노인장기요양보험제도 합리적 정비 필요
뉴스 분석 [전체보기]
터키의 초강수…더욱 꼬여버린 시리아 사태
적정하다 보십니까, 사직구장에 붙일 이름값
뉴스인사이드 [전체보기]
침체 늪 빠진 조선업계 "해외 특수선이 돌파구"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무리뉴 감독, 맨유 새 감독 계약 합의" 外
'2016년형 더 넥스트 스파크' 출시 外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서양 수프와 라면 스프: Soup
국골 나베 훠궈 스튜 : 국물 음식들
박창희 대기자의 직설 [전체보기]
큰 산 YS와 바보 노무현의 유산
닫힌 낙동강 하굿둑을 열려면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원조 한류' 조선통신사 세계문화유산 등재될까
대만 국기 흔든 쯔위에 중국인은 왜 분노할까요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갑작스러운 맹추위…너무 뜨거워진 지구의 반격
올해 꼭 이루고 싶은 것들을 적어보세요
이렇게 바뀌었습니다 [전체보기]
주남지 주변 보전·개발 충돌
부산 산복도로 공동 화장실 문제, 서구가 직접 개선키로
지역 정가 [전체보기]
김해시장 후보들 '적자 경전철' 4색 해법
이학렬 "의원 면책·불체포 특권 내려놓겠다"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가지산 눈 터널
설 대목 오일장 풍경
현장&이슈 [전체보기]
수영만 '학교 앞 호텔' 유해 낙인 옳나
70대 '쪽파도둑' 만든 사회안전망 구멍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