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
마라톤대회
부산메디클럽

부산 감천문화마을, 아프리카 도시재생모델로

탄자니아 공무원 등 잇단 방문, 주거환경개선 성공 사례 꼽혀

  • 국제신문
  • 최승희 기자 shchoi@kookje.co.kr
  • 2012-09-16 20:49:20
  • / 본지 10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부산 감천문화마을이 아프리카 국가가 선호하는 자국의 도시 재생모델로 떠오르고 있다. 부산 사하구는 오는 19일 아프리카 탄자니아 고위공무원 15명이 감천마을을 방문할 예정이라고 16일 밝혔다.

행정안전부 지방행정연수원 초청으로 방문하는 탄자니아 연수단은 포스코, 현대중공업, 기아자동차, 새마을운동발상지기념관 등을 돌며 한국의 경제 발전 전략에 대해 배움의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1961년 영국에서 독립한 탄자니아는 일본 식민지 경험을 가진 한국과 유사한 역사적 배경을 지니고 있지만 국가 정책목표가 '빈곤 해결'일 정도로 빈국으로 남아 있다.

앞서 지난 7월에는 아프리카 우간다 고위공무원 20명이 이곳을 찾아 하늘마루, 예술공간, 아트숍 등을 둘러봤다.

감천문화마을은 낙후된 도시를 창조적 시각으로 재생시킨 부산시 산복도로 르네상스의 대표적인 성공 모델로 꼽히고 있다. 이곳이 주민과 지자체의 노력으로 주거환경 개선을 이끌어냈다는 데 강한 인상을 주면서 부산을 찾는 아프리카 국가 공무원들의 필수 방문코스가 되고 있다.

지난 7월 이 마을을 방문했던 우간다 공무원들도 "도시를 보존하면서 지역주민 중심의 마을 개선사업을 이끌어냈다는 점이 우리나라에 적용하기 좋은 사례인 것 같다"고 말했다.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경제

  • 사회

  • 생활

  • 스포츠

사진 공모전
독후감 공모전
박창희 대기자의 색깔있는 인터뷰
"부산을 진짜 영화도시 만들려면 투자·제작사 과감히 끌어와야"
이용득의 부산항 이야기
부산항 파노라마 사진
4·13 총선 현장 [전체보기]
울산 울주
창원 마산회원
간추린 뉴스 [전체보기]
부산대표도서관 명칭 '부산도서관' 外
광안리 해상호텔 새 투자자 찾아 外
내가 본 우리 학과 [전체보기]
치위생학과
건설환경공학부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사고유발 곰내터널 안전시설 확충을
대형 지진 피해 예방 대책 시급
뉴스 분석 [전체보기]
'강서 쏠림' 견제에 서부산청사·의료원 입지 안갯속
여당 내분에 기초의회 파행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포항 최진철 감독, 성적부진 자진사퇴 外
바흐 IOC위원장 방한, 올림픽 준비 점검 外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과자와 쿠키 : 과일처럼 만든 먹거리
해물탕과 시푸드 : 맛의 진수?
사건 인사이드 [전체보기]
심장 1억 원, 영화같은 중국 원정 장기밀매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내 몸을 지켜주는 천연 치료제, 면역력의 힘
꿈도 키우고 경제도 키우는 '착한 일자리'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지진이 일어났다! 쏟아지는 뉴스들 모두 믿어도 될까
명절마다 물가가 들썩들썩, 왜 그럴까?
우리동네 뉴스 [전체보기]
감천문화마을 공간문화대상에
내달 7~9일 동래읍성 축제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가을나들이
귀항 어선의 하얀 물결
현장&이슈 [전체보기]
철학·원칙없는 부산항 보안정책의 민낯 보여줬다
해운대 교통참사 계기 운전면허제도 개선해야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김해레일파크 레일위의 낭만
경남도청
양산삽량문화축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