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부산메디클럽

대연동 못골시장 확 달라진다

남구, 14억 들여 현대화사업 추진

  • 국제신문
  • 김미희 기자
  • 2012-09-13 20:33:47
  • / 본지 7면
  • 싸이월드 공감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지상 3층 주차장·고객쉼터 조성

"아주 오래된 연못이 있는 골짜기('못골')의 시장이 새 시대 분위기에 맞게 탈바꿈한다." 지역의 대표적인 전통시장인 부산 남구 대연동 못골시장에 주차장을 포함한 고객편의시설이 확충된다. 이는 골목에 자리 잡은 몰곳시장의 특성상 주차 공간이 부족해 고객들이 겪는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한 조치다.

남구는 전통시장 현대화사업 추진계획에 따라 못골시장에 주차장을 포함한 고객편의시설을 건립할 방침이라고 13일 밝혔다. 이를 위해 구는 실시설계 용역을 추진한 뒤 올해 말 구체적인 계획을 수립한다.

구는 사업비 14억여 원을 투입해 대연동 1419번지 일대(면적 1978㎡) 못골시장 안에 지상 3층 규모의 주차장(주차면수 50면)과 고객쉼터 등을 만들 계획이다. 공사는 이르면 내년 초 착공된다.
1965년 만들어진 못골시장은 남구청과 병원, 은행 등이 인근에 있어 유동인구가 많다. 최근에는 하루 800여 명의 사람들이 못골시장을 다녀간다. 현재 채소, 식품, 의류 등 다양한 품목을 갖춘 소규모 상점 147곳이 밀집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하지만 좁은 이면도로를 사이에 두고 상가들이 모여있는 탓에 고객들이 자가용을 타고 시장을 방문하기 어려운 실정이다. 더욱이 주차할 공간이 마땅치 않아 이곳을 찾는 고객들은 항상 불편을 겪어왔다.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경제

  • 사회

  • 생활

  • 스포츠

원로와의 대화
소설가 이규정
힘내라 마을기업-지역에서 싹트는 희망
함양 창원마을 지리산촌
스토리텔링협의회 홈페이지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