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
부산메디클럽
부산세계불꽃축제를 2014년 4월 완공되는 북항대교(영도구 청학동~남구 감만동 길이 3.33㎞)에서도 개최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부산시는 24일 "북항대교 개통에 맞춰 현재 광안대교 일대에서 이루어지는 부산세계불꽃축제의 경제적 파급효과를 원도심권으로 확산하자는 취지에서 지역 특성에 맞는 축제 추진을 다각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북항대교에서 불꽃축제가 펼쳐지면 중·동구 산복도로 지역의 많은 관람객이 볼 수 있어 동부산권에 편중된 문화 혜택을 원도심권에 돌려주는 효과가 기대된다. 

'영화의전당' 개관으로 올해 부산국제영화제(BIFF)부터 중구 남포동 지역의 영화 상영이 폐지돼 원도심권의 문화적 소외감이 커지고 있는 상황이다. 최첨단 불꽃쇼와 시간이 멈춘 듯한 중·동구의 산복도로 골목, 자갈치·국제시장, 보수동 책방골목이 만나면 관광객의 감성을 자극해 광안리 불꽃축제와 차별화된 새 관광상품이 될 수 있다는 분석이다.

앞서 부산시의회 기획재경위 김름이(한나라당 비례대표) 의원이 지난 7월 14일 시정질문을 통해 "부산세계불꽃축제의 교통 혼잡, 안전사고 위험성 같은 문제점을 해소하기 위해 북항·남항대교, 다대포 등지에 분산 개최하는 방안을 연구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부산시 이갑준 문화체육관광국장은 "광안리 불꽃축제를 현재처럼 진행하면서 봄에 북항대교 불꽃축제를 여는 방안, 광안대교와 북항대교에서 번갈아 격년제로 개최하는 방안 등을 고심하고 있다"며 "광안리 불꽃축제의 위상을 유지하면서 북항 재개발 사업과 연계해 북항대교 불꽃축제를 또 다른 명품축제로 키우겠다"고 말했다.

광안·북항대교 불꽃축제 비교

광안대교

구분

북항대교

7.4㎞(수영구 남천동~해운대구 
센텀시티)

길이

3.3㎞(영도구 청학동~남구 감만동)

넓은 광안리해수욕장 백사장 및 
카페촌에서 근거리서 볼 수 있음. 단시간에 세계 
최고의 불꽃축제 부상

이점

산복도로 등 원거리에서 볼 수 있음. 산복도로 골목·자갈치시장·국제시장·보수동 책방골목과 연계하면 색다른 관광상품 가능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해피-업 희망 프로젝트
분노조절장애 순희
지금 법원에선
법정의 박근혜, 40년지기 최순실과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대기오염 총량 관리제, 생존위한 조치
통합의 시대 선언한 문재인 대통령
뉴스 분석 [전체보기]
경제·안보 위기관리…실무형 전진배치
윤석열발 인적 쇄신…검찰 조직 개혁 시동
뉴스&이슈 [전체보기]
수난당하는 부산 소녀상, 합법화 목소리 높다
영장전담판사 구속여부 새벽까지 고심…유·무죄와는 무관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28일 서편제 본향 전남 보성 답사 外
프로야구 한화, 김성근 감독 경질 外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not 브리티시 인베이젼 but 브리티시 퍼베이젼
발라드와 러브송: 한국인의 주류 음악
사건 텔링 [전체보기]
선생님이 더 때릴까봐…맞고도 입 닫은 아이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휴대전화처럼 충전…매연 없는 '착한 자동차'
일본 정치인 신사참배는 왜 비난받을까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차이와 다름 존중해주는 사회가 행복해요
객관식 시험 폐지…생각을 키우기 위한 실험
이슈 추적 [전체보기]
부산교통공사 '입맛대로 통계', 도시철도 구조조정 명분 쌓나
황금연휴(5월 초 최장 9일) 외국만 좋은 일…내수 살릴 특단책 필요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노거수의 일출맞이
저수지의 신록
현장&이슈 [전체보기]
'청렴 워크숍' 연 서병수 시장, 방지 대책보다 "일벌백계" 천명
현장과 사람 [전체보기]
"병든 동물 안락사 막자" 마지막까지 치료
800ℓ 줍고나니 명함 뿌리는 오토바이에 허탈
현장추적 [전체보기]
"14년 쉬지않고 일했는데 1년차 대우"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