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해운대·광안리 "요즘만 같아라"

BIFF 이어 불꽃축제 등 굵직굵직한 행사 줄이어…호텔·음식점 예약 끝 '대박'

  • 국제신문
  • 이병욱 기자 junny97@kookje.co.kr
  •  |  입력 : 2011-10-18 21:58:57
  •  |  본지 9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이달 들어 해운대와 광안리 일대에서 부산국제영화제(BIFF)와 부산세계불꽃축제 등 대규모 축제와 행사가 잇따라 열리면서 인근 숙박업소와 음식점 등이 특수를 톡톡히 누리고 있다.

17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지난 6일부터 14일까지 해운대 일원에서 열린 부산국제영화제 기간 내내 해운대 일대의 모든 특급호텔의 객실이 가득 찼다. 영화제의 본부 호텔인 해운대그랜드호텔은 물론이고 웨스틴조선, 노보텔, 파라다이스 등의 객실은 영화제 게스트 등이 모두 차지하면서 일반 투숙객은 아예 숙박을 할 수 없었다. 특급호텔뿐 아니라 씨클라우드, 센텀호텔 등도 사정은 마찬가지였다.

영화제가 끝났지만 당분간 이들 호텔에서 숙박하는 것은 어려울 전망이다. 오는 22일부터 29일까지 열리는 부산세계불꽃축제로 인해 객실 예약이 이미 오래전 마감됐기 때문이다. 웨스틴조선호텔 관계자는 "불꽃축제의 메인 행사가 열리는 22일과 29일의 경우 객실 예약이 2~3개월 전 모두 마감됐고, 메인 행사가 열리지 않는 날에도 80~90%의 예약률을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불꽃축제가 끝난 뒤에는 국제조선해양산업전(10월26~29일), 세계한상대회(11월2~4일), 부산세계개발원조총회(11월29일~12월1일) 등 굵직굵직한 국제 행사가 해운대에서 잇따라 열릴 예정이어서 해운대 지역 호텔의 방 구하기 전쟁은 연말까지 계속될 전망이다.

불꽃축제의 메인 행사장인 광안리 일대도 축제기간 숙박업소는 물론 유명 음식점의 예약이 꽉 찬 상태다. 특히 올해부터 축제기간이 일주일로 늘어나 상인들은 '대박'의 꿈에 부풀어 있다.

그러나 해마다 불거지는 '바가지 요금' 문제는 올해도 여전할 것으로 보인다. 22일과 29일 광안리해수욕장 인근 호텔들의 예약은 오래전부터 마감된 상태로 평상시의 배에 가까운 요금이 책정된 것으로 전해졌다. 일부 음식점들은 행사 당일 1, 2부로 나누어 손님들의 예약을 받는가 하면 카페 등의 야외 테라스의 '자릿세'는 10만 원을 호가하고 있는 상황이다.

'광안리를 사랑하는 모임' 김흥재 회장은 "레스토랑의 경우 축제 당일 한꺼번에 사람들이 몰리는 점을 고려해 뷔페식 등 패키지를 판매하고, 호텔도 식음료 상품과 연계한 특별 상품을 판매하고 있어 가격이 무조건 높다고 보는 것은 무리"라면서도 "축제 기간 자릿세를 터무니없이 높게 받지 않도록 업소들을 상대로 현장 조사 및 계도활동을 벌이고 있다"고 말했다.


▶주요 축제 및 행사

·부산세계불꽃축제(10월22~29일)
·국제조선해양산업전(10월26~29일)

·세계한상대회(11월2~4일)

·부산세계개발원조총회(11월29일~12월1일)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우리은행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통일교육 패러다임 바꾸자
교과서 대신 현장 속으로
사진으로 본 선거 이야기
부정선거의 역사
교단일기 [전체보기]
의사·변호사 말고 아무 꿈이나 괜찮아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키워주자
눈높이 사설 [전체보기]
과학혁신 부산산업 생태계 조성해야
정규·비정규직 임금격차 대책 시급
뉴스 분석 [전체보기]
북미 ‘핑퐁 전술’…공은 다시 트럼프에
문 대통령 중재 노력에도 북미대화 ‘살얼음’
다이제스트 [전체보기]
장미축제·태안사 등 곡성 명소 탐방 外
목포 명물따라 떠나는 유유자적 여행 外
단체장의 신년 각오 [전체보기]
하창환 합천군수
안상수 창원시장
박기철의 낱말로 푸는 인문생태학 [전체보기]
화하와 중화 : 소중화주의
알타이와 퉁구스 : 역사의 끈
사건 인사이드 [전체보기]
주부가 유흥주점 출입? 신용카드 사용에 꼬리잡혀
유기견 물건 규정…돌봐주고도 도둑몰려
스토리텔링&NIE [전체보기]
공포·두려움의 대상 ‘화산’…지구엔 도움되기도
4월 27일 남북 손 맞잡고 한반도 비핵화 첫발
신통이의 신문 읽기 [전체보기]
비극의 판문점, 이젠 평화의 상징 됐단다
퓰리처상이 말하는 뉴스의 진정한 가치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전체보기]
노점, 혼잡구역 봐주고 변두리만 단속
휴지통 없는 공중화장실 “더 너저분” - “청결 개선효과” 갑론을박
이슈 분석 [전체보기]
부산시장 진흙탕 선거전…정책 소용없다? 벌써 네거티브 난타전
‘강성권(민주 사상구청장 후보) 파동’ 與 더 커진 낙동벨트 균열
지역 경제수장에게 듣는다 [전체보기]
통영상의 이상석 회장
진주상의 금대호 회장
취재 다이어리 [전체보기]
지자체 남북교류사업, 농업 분야부터 /박동필
포토에세이 [전체보기]
함안 낙화놀이를 아시나요
그물에 걸린 삶의 무게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