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파리바게뜨 ‘무설탕 멀티그레인 토스트’ 인기

단맛 대신 곡물 본연의 고소한 맛 살려내

  • 국제신문
  • 손균근 기자 kkshon@kookje.co.kr
  •  |  입력 : 2018-08-29 16:54:59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파리바게뜨 제공
국민 베이커리 파리바게뜨가 다양한 ‘건강 빵’을 지속적으로 선보이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맛과 영양에 간편함이 더해진 건강한 한 끼를 찾는 사람들의 욕구를 충족시켜준 때문으로 분석된다.

파리바게뜨의 ‘무설탕 멀티그레인 토스트’(사진)는 설탕을 사용하지 않고 곡물 본연의 맛을 살린 토스트 식빵이다. 무설탕 빵이지만 인위적인 단맛 대신 여러 곡물로 만들어낸 고소하고 담백한 맛이 매력적이라는 평가를 받으며 출시 이후 꾸준히 인기를 얻고 있다.

밀가루 본연의 전분을 장시간 발효시키는 SPC식품생명공학연구소의 무당(無糖) 식빵 제조방법 특허 기술을 적용해 일체의 당을 사용하지 않았다. 또한 설탕을 넣지 않은 밀가루 반죽에 볶음 메밀, 귀리, 현미, 참깨 등 곡물을 조합해 식빵 본연의 고소한 풍미를 살렸다.

‘무설탕 멀티그레인 토스트’는 토스트로 즐기면 곡물 특유의 고소한 풍미가 늘어나 건강을 생각한 아침 대용식으로 제격이다. 눈으로도 확인될 정도로 건강한 곡물이 풍성하게 들어있는 ‘무설탕 멀티그레인 토스트’는 기호에 따라 치즈, 아보카도, 토마토, 블루베리 등을 곁들여 오픈 샌드위치로 즐기면 든든하고 건강한 한 끼로 제격이다.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식사 대용으로 빵을 찾는 소비층이 증가하면서 당 함유량이나 건강 원료에 대한 관심도 커지고 있다”며 “고객 선호에 따라 건강은 물론 맛과 풍미, 식감까지 동시에 만족시킬 수 있는 제품을 지속적으로 연구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손균근 기자 kkshon@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3F'로 스타트업 키우자
트렌스폼
차곡차곡 파생금융상품 상식
예측불허 리스크 관리장치 점검을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