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국민연금 보험료 인상...고갈 예상 시점 앞당겨져

  • 국제신문
  • 김민정 기자 min55@kookje.co.kr
  •  |  입력 : 2018-08-10 20:32:45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국민연금 고갈 예상 시점에 2057년으로 3년 앞당겨지면서 보험료가 20년 만에 오를 것으로 보인다.

보건복지부, 국민연금공단, 국회 보건복지위원 등에 의하면 정부는 연금제도의 장기 지속 가능 개혁방안을 담은 ‘국민연금 종합운영계획’(안)을 오는 17일 공청회에서 공개할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안에 국민연금 재정 악화를 막기 위한 인상방안이 담길 예정이다.

복지부는 현행 9%인 보험료율을 단계적으로 13%까지 인상하거나 내년부터 11%로 높이는 두 가지 방안을 마련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국민연금에 의무적으로 가비해 보험료를 내야 하는 나이 60세 미만에서 65세 미만으로 연장하는 방안도 나올 것으로 전해졌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차곡차곡 파생금융상품 상식
국채선물, 금리변동 대비한 안전장치
부산형 협동조합 길찾기
좋은돌봄 재가노인 복지센터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