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북극해빙 특징과 쇄빙선 역할

수요일엔 바다 톡톡

  • 국제신문
  • 이수환 기자
  •  |  입력 : 2017-10-10 19:09:15
  •  |  본지 18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11일 오후 6시30분 부산 해운대구 센텀시티 내 부산디자인센터 4층 강연장에서는 ‘수요일엔 바다톡톡’의 올해 열세 번째 강좌가 열린다.

해양수산부·부산지방해양수산청이 주최하고 ㈔부산과학기술협의회가 주관하는 이번 강좌에서는 국립해양박물관 김혜진 학예사가 ‘무지개색 바다’를 주제로 30분의 도입 강연,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 정성엽(사진) 선임연구원이 ‘얼음바다 위를 나아가는 쇄빙선’을 주제로 60분의 본 강연을 펼친다.

정 연구원은 북극 해빙의 특징과 쇄빙선의 역할, 쇄빙선 ‘아라온호’를 통한 북극 탐험의 경험과 올해 연구 내용을 소개한다. 그는 “북극에는 전 세계 원유의 13%, 천연가스의 30%가량이 매장돼 있고 북극해 항로를 통해 현재의 동아시아~북유럽의 운항 거리를 30% 줄일 수 있다”며 “북극이라는 특수한 환경을 고려한 선박건조와 운항기술이 필요해 현재 관련 연구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수환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차곡차곡 파생금융상품 상식
예측불허 리스크 관리장치 점검을
부산형 협동조합 길찾기
‘을’이 뭉치자 갑질이 사라졌다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