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58년 개띠’ 인생 이모작 SNS로 돕는다

부산지역 스타트업 ‘로하’

  • 국제신문
  • 민건태 기자 fastmkt@kookje.co.kr
  •  |  입력 : 2017-09-17 20:03:48
  •  |  본지 15면
  • 글자 크기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웹진·각종 모임서 성향 파악
- 음성 기반 ‘사랑방 서비스’
- 취미·의료·일자리 정보 공유

부산의 한 스타트업이 내년 본격적인 은퇴를 맞이하는 ‘58년생 개띠’ 출생자를 ‘블루 실버’로 명명하고, 중년과 노인층 사이에서 ‘제2의 인생’을 설계하도록 돕는 SNS 서비스 구축에 당찬 ‘도전장’을 던져 지역 IT 창업계의 관심이 쏠린다. ‘블루 실버’는 청바지를 입은 노인, 즉 ‘젊은 노인’이라는 의미를 내포한 개념이다.
지난 15일 오후 부산 부산진구 당감동 한 카페에서 60세 전후의 이 동네 여성 5명과 지역 스타트업 로하의 직원들이 ‘블루 실버’를 위한 SNS 서비스 ‘캣차’를 활용해 보이고 있다. 전민철 기자 jmc@kookje.co.kr
‘58년 개띠’에 주목한 업체는 부산 해운대구 센텀시티에 둥지를 튼 노인용 음성 메신저 서비스 업체 ‘로하’이다.

로하는 지난 7월 노인용 음성 메신저인 ‘캣차(Catcha)’ 서비스에 ‘58년 개띠’로 대변되는 60세 전후 세대 중심의 SNS 서비스를 도입한다. 특히 1958년생을 ‘블루 실버’로 정의한 뒤 지난달 초부터 웹진 형태의 ‘블루실버진’을 만들어 각종 정보를 공유하고 있다. 초기지만 반응도 괜찮다. 웹진 한 달 운영 결과 1만여 명이 다녀갔다. 로하 직원들은 웹진 운영과 함께 특히 동창회, 시 낭송회, 등산 동호회 등 각종 모임을 찾아 현장에서 이들과 소통하며 성향을 파악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

로하 직원들이 ‘58년 개띠’ 출생자에 주목한 이유는 따로 있다. 기대수명 연장에 따라 60세 전후 세대는 섬김의 대상이라는 기존 노인의 관념에서 탈피해 있다. 게다가 내년 만 60세 정년을 맞으면서 본격적인 은퇴기를 맞는데 이에 대한 준비를 해야 하는 세대이기도 하다. 로하의 분석에 따르면 50대 이상 친목 모임 횟수는 1주일에 1·2회가 가장 많은 41.4%에 이르며, 50대의 스마트폰 이용률은 2012년 1월 33%에서 올해 1월 97%로 급등했다. SNS 사용률 역시 67%에 이르고 있다.

로하는 캣차 서비스 내에 노인층이 자발적인 커뮤니티를 만들어 공유하는 한편, 의료 정보나 일자리 정보가 이들 사이에 활발히 이뤄질 수 있는 서비스를 만들 계획이다. ‘블루 실버’의 필요를 적극 반영하기 위한 현장 모니터링도 게을리 하지 않는다.

지난 15일 오후 부산 부산진구 당감동의 한 카페에서 1953~1961년 출생한 이 동네 여성 5명이 모인 것도 로하 직원들과 대화하기 위해서였다. 20, 30대인 로하 직원들은 이들에게 요즘 대학생이 즐기는 술자리 게임을 가르쳤다. 남현숙(여·58·자영업) 씨는 “젊은이들과 어울릴 수 있어서 기쁘다”면서도 “아직 일할 수 있고 어울림도 즐길 수 있는 나이다. 우리 세대의 SNS를 적극 활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로하 김경문(32) 대표는 “60세 전후는 경제성장 시기 산업 역군이었고, IMF 외환위기와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의 파도를 헤쳐 넘어온 세대”라며 “인생 제2막 앞에선 이들이 편하게 모여 놀이와 대화를 나누는 사랑방 같은 서비스 플랫폼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민건태 기자 fastmkt@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국제신문 뉴스레터
국제신문 네이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많이 본 뉴스RSS

  1. 1곱게 물든 단풍에 취하다
  2. 2“의족 착용한 육상선수, 도쿄올림픽 출전 불가”
  3. 3[이은화의 미술여행] 비극의 주인공이 된 모델
  4. 4자본주의가 휩쓸고 간 자리, 소외된 삶의 이야기 담다
  5. 5심연수 시인 문학사료·시화전, 31일까지 수영구 생활문화센터
  6. 6오늘의 날씨- 2020년 10월 28일
  7. 7손흥민, 발 대신 머리로 ‘쾅’…EPL득점 단독 1위
  8. 828일 지면 끝…탬파베이 WS 7차전 갈 수 있을까
  9. 9남해 교통 취약지역 ‘뚜벅이버스’ 달린다
  10. 10오늘의 운세- 2020년 10월 28일(음 9월 12일)
  1. 1국감 끝나니 공수처 전운…여당 “내달중 출범” 야당 “특검 수용을”
  2. 2“민주당과 후보 단일화 없다” 정의당 부산 보선 홀로서기
  3. 3“대주주 3억 기준 부당” 홍남기 해임 국민청원 20만 명
  4. 4성추행 혐의 부산시의원 징계 의견 분분
  5. 5김해신공항에 돈쓰라던 국회예산처, 올핸 “검증 결과 보고…”
  6. 6여당 대변인단 35%가 부산 출신…이낙연 PK 공략 교두보로
  7. 7부산 여야 의원 28일 한 자리…관문공항 ‘공동 선언’ 나올까
  8. 8최인호, 운촌마리나 사업자 선정과정 특혜 의혹 제기
  9. 9추미애의 반격…“윤석열 언론사 사주 만남·옵티머스 무혐의 처분 감찰”
  10. 10'지역 일간신문 경쟁력 강화' 세미나 개최
  1. 1금융·증시 동향
  2. 2주가지수- 2020년 10월 27일
  3. 3부동산 공시가격 시세 90%까지 현실화…세부담 는다
  4. 4139억 몰수…수렁에 빠진 엘시티 관광시설
  5. 5고등어·갈치 풍년에 부산공동어시장 위판고 2000억 눈앞
  6. 6부산 1호 ‘드림아파트’ 두레라움 276세대 모집
  7. 7동백전 이용자 73% “캐시백 없으면 안 쓰겠다”
  8. 8“북항재개발 D-3 주거용 비율 낮추겠다”
  9. 9부산 3분기 땅값 0.92%↑…해운대·수영구 상승 주도
  10. 10부산에 패션과 ICT 융합 ‘의류제작 매장’ 탄생
  1. 1오늘의 날씨- 2020년 10월 28일
  2. 2남해 교통 취약지역 ‘뚜벅이버스’ 달린다
  3. 3남명건설, 플라스마·TIG 접목 자동용접기 개발
  4. 4‘한동훈과 몸싸움’ 정진웅 차장검사 기소
  5. 5밀양강서 연어 40마리 발견, 낙동강 생태계 되살아났나
  6. 6양산, 자원봉사 선도도시 명성 되찾는다
  7. 7해운대암소갈비집 ‘상호 소송’ 이겼다
  8. 8양산 덕계시장 인근 버스환승센터 만든다
  9. 9온천천에 연어…너 어디서 왔니?
  10. 10거제시, 2차 재난지원금…모든 시민에 5만 원
  1. 1“의족 착용한 육상선수, 도쿄올림픽 출전 불가”
  2. 2손흥민, 발 대신 머리로 ‘쾅’…EPL득점 단독 1위
  3. 328일 지면 끝…탬파베이 WS 7차전 갈 수 있을까
  4. 4롯데, 28일부터 NC와 2연전…마지막 자존심 세울까
  5. 5“손흥민 계약연장, SON에 달렸다”
  6. 6‘4경기 연속골’ 손흥민, EPL 득점 단독 선두 … 번리 전 리그 8호골 폭발
  7. 7“부상 후 왼손 슈터 변신이 신의 한 수”
  8. 8달라진 ‘가을 커쇼’…다저스 WS 우승까지 1승 남았다
  9. 9‘라이언킹’ 이동국, 그라운드 떠난다
  10. 10아, 1타 차…재미교포 대니엘 강, 아쉬운 준우승
힘내라 부울경 소·부·장
대영하이켐
힘내라 부울경 소·부·장
디프로매트금고
  • entech2020
  • 맘편한 부산
  • 제9회 국제신문 골프대회
  • 국제 어린이 경제 아카데미
  • 유콘서트
  • 2020 어린이 극지해양 아카데미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