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국제신문금융센터

[부산 대표기업] 더조은몰 "상가·오피스텔 정관 중심상권 위치…임대수익 쏠쏠"

  • 국제신문
  • 하송이 기자 songya@kookje.co.kr
  •  |  입력 : 2017-07-17 20:04:46
  •  |  본지 17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최근 수익형 부동산 주목
- 동부산 개발로 투자 관심
- 대형마트·영화관 등 밀집
- 상업용지 적어 희소가치
- 쾌속교통망 배후수요 흡수

6·19 부동산 대책과 LTV·DTI 환원에 이어 분양권 전매제한 가능성 까지 대두되면서 부산에서도 아파트 이외의 수익형 부동산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그 중에서도 주거형 오피스텔은 아파트와 형태는 유사하지만 각종 규제를 피해갈 수 있고 투자금도 비교적 적어 각광을 받고 있다. 이와함께 고정적인 월수입이 보장되는 역세권 상가 역시 다시금 관심을 끌고 있다.
   
부산 기장군 정관면에 들어서는 주상복합타운인 ‘더조은몰’은 정관신도시 슈퍼블록 상권에 위치해 투자처로서 매력이 크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사진은 ‘더조은몰’ 조감도.
이런 가운데 기장군 정관신도시에서 쇼핑몰과 오피스텔을 두루갖춘 주상복합타운이 선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정관신도시 핵심 상업지역에 들어서는 ‘더조은몰’은 오피스텔과 상업시설을 본격적으로 분양한다고 17일 밝혔다.

정관신도시가 포함된 기장군은 최근 부산지역 부동산 시장에서 가장 뜨거운 곳으로 꼽힌다. 일광신도시에서 지난 5월 선보였던 ‘일광 자이푸르지오’와 ‘e편한세상 일광’은 올해 분양된 전국 공공분양 아파트 중 최고수준의 청약 경쟁률을 기록하면서 집중적인 관심을 받았다. 여기에 힐튼 호텔과 각종 상업시설로 구성된 아난티 코브를 비롯한 동부산관광단지(오시리아관광단지) 내 시설들도 잇따라 문을 열면서 전국적인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그러나 최근 기장군이 청약조정지역으로 분류되고 공공개발택지의 경우 분양권 전매제한까지 적용되면서 아파트 투자 열기는 주춤해지고 반대급부로 아파트 이외의 투자상품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특히 정관신도시는 약 10년에 걸쳐 각종 생활 인프라가 갖춰지면서 기장군 내에서도 꾸준하게 투자자들의 관심을 끌고 있는 지역이다.

수익형 부동산 투자 시 살펴야할 조건 중 가장 중요한 것은 입지조건이다. 그 중에서도 슈퍼블록(Super Block) 내 상권은 투자처로서의 매력이 크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슈퍼블록 상권은 대형마트 영화관 백화점 각종 상업시설이 밀집해있는 지역을 일컫는데, 주로 해당 지역의 중심지에 형성되기 때문에 지역 내 수요 뿐만 아니라 외부 수요도 많아 유동인구를 확보하기 수월하다.

기장군 정관신도시의 경우 계획 하에 조성된 신도시의 특성상 이같은 슈퍼블록 상권이 형성되기 좋은 조건이다. 특히 정관신도시는 상업용지 비율이 낮아 희소가치도 높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더조은몰’이 들어서는 지역은 대형마트를 비롯한 각종 상업시설은 물론이고 멀티플랙스 영화관 CGV가 올해 말 오픈을 앞두고 있으며 스파&워터파크도 내년 6월께 들어서는 등 명실상부한 지역의 중심지다. 특히 정관신도시 내 거주인구는 물론이고 주변 6개 산업단지에서 유입되는 인구 등으로 빠른속도로 상권이 발달하고 있다.

‘더조은몰’ 분양 관계자는 “부산울산고속도로, 곰내터널 등 부산, 울산, 양산을 연결하는 쾌속 교통망이 인접해 광역 배후수요를 흡수하는 등 광역생활권을 함께 누릴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 고객 접근성 높은 백화점급 쇼핑몰
■ 돋보이는 특화설계

- 오피스텔 주민 전용 출입구
- 복층구조 넉넉한 생활공간

   
‘더조은몰’ 쇼핑몰은 백화점급 쇼핑공간을 구현하는 데 중점을 뒀는데 특히 1층을 로비형으로 설계해 이용객들의 편의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지하 7층, 지상 15층 연면적 5만㎡ 규모로 조성되는 ‘더조은몰’은 설계단계부터 뛰어난 입지조건을 반영하는 데 중점을 뒀다. 건물 사방에 개별 출입구를 조성해 상가 접근성과 유동인구 흡인력을 끌어올린 것이 대표적이다. 10층까지 조성되는 쇼핑몰은 백화점급의 쇼핑공간을 구현하는 데 중점을 뒀다. 중앙 에스컬레이터를 중심으로 내부 동선을 간결하게 정리했으며, 1층을 로비형으로 설계해 이용객들의 편의성을 높였다. 이와 함께 이벤트홀도 조성돼 상가 체류시간을 끌어올리는 데 일조할 것으로 예상된다.

상층부에 들어서는 오피스텔에도 특화 설계가 적용됐다. 우선 오피스텔 거주자들의 사생활이 침해당하지 않도록 상가 이용객 및 외부인의 출입이 통제되는 입주민 전용 출입구가 별도로 조성된다. 이와함께 RF카드로 이용 가능한 엘리베이터, 층별 방범현관 등도 도입해 안전성을 더했다.

   
상층부에 들어서는 오피스텔은 모두 복층구조로 설계돼 다용도로 연출할 수 있다.
246시대 모두 복층구조인 것도 ‘더조은몰’ 오피스텔의 강점 중 하나다. 생활 공간이 그만큼 넓어지면서 오피스텔이지만 거주자의 라이프스타일에 맞게 다용도로 연출할 수 있으며 넉넉한 수납장을 설치해 공간 활용도를 극대화했다. 이와함께 각 세대에는 빌트인 냉장고, 드럼세탁기, 냉방전용 팬코일 유니트 시스템 등이 구비되고 오피스텔이나 원룸 등 소규모 주거시설에서 문제가되어 온 소음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방음과 단열기능이 강화된 중문 스윙도어도 설치될 예정이다.

오피스텔 거주자들의 편의를 위해 건물 10층에는 자연공원과 휴게시설을 갖춘 힐링 커뮤니티가 조성되고 복도에는 중정형 설계가 적용돼 자연 통풍과 채광, 개방감을 확보했다.

분양 관계자는 “쇼핑과 문화생활, 주거를 한 곳에서 즐기고자 하는 젊은 층의 신도시 트렌드를 반영한 투자상품으로 주상복합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는 투자자와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몰릴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더조은몰’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조은’은 지난 2009년부터 7차례에 걸쳐 꾸준히 정관신도시에서 상업시설을 분양하면서 공신력을 쌓아오고 있다. 이번에 선보이는 ‘더조은몰’은 ‘조은’이 분양하는 8번째 사업장으로 코람코자산신탁이 자금관리를 맡아 안전성을 더했으며 국원토건이 시공을 맡는다.

‘더조은몰’의 분양 홍보관은 부산시 기장군 정관읍 정관로 574 조은시티 4층에 마련되어 있다.

하송이 기자 songya@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busan momfair 2017 부산 맘페어10.20(금)~22(일)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
농협
2017일루와페스티벌
s&t 모티브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박수현 기자의 Sea 애니멀
깃대돔
신의 직장을 뚫은 지역 청년들
부산교통공사 박선영 씨
경남개발공사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