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국세청 세무조사 감찰TF 출범…지방청도 상주 밀착감시 활동

  • 국제신문
  • 이은정 기자
  •  |  입력 : 2013-05-01 21:04:06
  •  |  본지 17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국세청이 잇따라 터져 나온 세무 비리 사건을 계기로 세무조사 과정의 비리 근절을 위해 고강도 감찰에 나선다. 국세청은 1일 세무조사 감찰 태스크포스(TF) 출범식을 열고 깨끗하고 투명한 국세청 구현을 위해 세무 비리 단절을 결의했다.

김덕중 청장은 출범식에서 "비리 단절이 국세청의 신뢰와 직결된다"며 "국세청이 부조리에서 벗어나 근본적인 변화를 이룰 수 있도록 TF 소속 직원들이 열정을 갖고 최선의 노력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세무조사 감찰 TF는 30명으로 구성되며 세무조사 분야에 대한 감찰을 전담하게 된다. 특히 이들은 본청 소속이지만 대전지방국세청을 포함한 원거리 지방청도 현지에 팀원들이 상주하면서 밀착 감시 활동을 벌일 방침이다.

국세청은 세무조사 감찰 TF 출범을 계기로 앞으로 한 번이라도 금품수수가 적발되면 영구히 조사 분야에서 일하지 못하게 하는 원스트라이크 아웃제 시행 등 비리 근절 대책을 강도 높게 추진하기로 했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차곡차곡 파생금융상품 상식
시장조성자, 선진국형 시장을 만들다
부산 경제 미래 이끈다
부산세광식품 김용태 전무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