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추천상품] 롯데슈퍼 `화평동 홈냉면` 2종 外

  • 국제신문
  • 디지털뉴스부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0-06-21 21:18:27
  •  |  본지 19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롯데슈퍼 '화평동 홈냉면' 2종

   
롯데슈퍼는 인천지역에서 만들어 먹던 냉면을 상품화한 '화평동 홈냉면' 2종을 내놨다. 화평동 물냉면은 고기와 뼈로 육수를 내는 함흥냉면과 달리 양파 생강 고춧가루 등 채소로만 육수를 내 깔끔한 맛이 난다. 비빔냉면은 평양냉면에 비해 다진 양념의 맛이 맵고 진하며 참기름이 듬뿍 들어가 고소하다.

일명 '세숫대야 냉면'으로 불릴 정도로 양이 많은 특징을 살려 면의 양도 기존 시판 냉면 제품(150~160g)보다 많은 200g으로 잡았다. 1인 가구가 늘어나는 추세에 맞춰 1인분 단위로 포장했다. 물냉면과 비빔냉면의 가격은 각각 2400원.


# 삼성전자 휴가철 방수카메라

   
삼성전자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1220만 화소에 광학 5배 줌이 달린 콤팩트 스타일의 방수 카메라 WP10을 출시했다.주변의 조도에 따라 자동으로 화면의 밝기를 조절하는 2.7인치 인텔리전트 LCD를 장착해 물 속에서도 화면이 또렷하게 보이며 배터리도 아낄 수 있다. 인물·풍경·역광 등 기존의 자동 촬영 모드에 수중 모드가 추가돼 물 속에서도 깨끗하고 자연스러운 사진을 찍을 수 있다. 또 셔터를 누르지 않아도 웃으면 자동으로 사진을 찍는 '스마트 얼굴인식', 자주 찍는 사람을 등록하면 그 사람에게 우선 초점을 맞추는 '마이 스타' 기능이 있어 인물 촬영 때 편리하다.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차곡차곡 파생금융상품 상식
시장조성자, 선진국형 시장을 만들다
부산 경제 미래 이끈다
부산세광식품 김용태 전무
남해군청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