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박종철 예천군의원 폭행 영상 공개에 군민들 분노 “부끄러워 이사하고파”

  • 국제신문
  • 이영실 기자 inews@kookje.co.kr
  •  |  입력 : 2019-01-10 00:00:41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박종철 예천군의회 부의장이 지난달 23일 해외 연수 당시 가이드를 폭행한 모습이 담긴 차량 CCTV 영상이 공개되자 군의원들 비난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사진=MBC)
MBC는 8일 박 부의장의 가이드 폭행 당일인 지난달 23일 오후 6시15분(현지시간) 캐나다 토론토의 버스 CCTV 영상을 보도했다. 영상 속에서 박 부의장은 버스 뒤쪽 좌석에 누워 있다가 갑자기 앞쪽으로 와서 가이드에게 주먹을 휘둘렀다.

박 부의장이 가이드를 향해 수차례 주먹을 휘두르는 데도 버스에 함께 탑승한 의장과 의원 등은 한참을 수수방관했다. 보다 못한 운전기사가 저지하려 했으나 박 부의장은 계속해서 가이드를 폭행했다. 이어 이형식 예천군의회 의장이 뒤늦게 박종철 부의장을 제지하지만 박 부의장은 이 의장을 밀어내는 모습도 담겼다.

사건이 알려진 후 박 부의장은 사과했으며 일부 언론에는 “주먹으로 때리지 않고 손톱으로 긁은 정도” 라고 해명해 왔다.

예천군의회 홈페이지 ‘의회에 바란다’ 게시판에는 군의원을 비난하는 글 등이 넘쳐나고 있다. 전날 ‘뭐 성명이라도 내시오’라는 첫 글이 올라온 지 하루 만이다.

이런 폭행·추태 파문이 확산하자 예천 군민도 더욱 분노하고 있다. 정의실천 예천군민연대는 오는 11일 주민 수백명이 참석한 가운데 규탄 집회를 열고 군의원 전원 사퇴를 촉구할 계획이다. 이영실 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부산정치인의 말말말
부산정치인의 말말말-오거돈 부산시장
부산정치인의 말말말
부산정치인의 말말말-박인영 부산시의회 의장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