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취임 초 비해 30%P↓…긍정·부정 격차 10%P내로 줄어

문 대통령 지지율 50% 붕괴

  • 국제신문
  • 김태경 기자 tgkim@kookje.co.kr
  •  |  입력 : 2018-09-07 21:49:05
  •  |  본지 3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81%서 49%로 계속 하락세
- 취임 2년차 2분기 비교하면
- 역대 대통령들 중간 수준

- 최저임금·고용쇼크 악재 이어
- 부동산 문제·자영업 대란 겹쳐
- 비핵화 이벤트로도 반등 어려워

한반도 평화 체제 구축을 위한 노력도 ‘경제·민생’ 문제 악화를 넘어서지 못했다. 한국갤럽이 7일 발표한 문재인 대통령 직무수행에 대한 설문조사(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3.1%포인트) 결과를 보면 비핵화·대북 문제 등에 대한 문 대통령의 노력에 긍정적인 평가를 합산한 수치(30%)가 ‘경제·민생 문제 해결 부족’을 지적하는 부정적인 평가 수치(41%)보다 낮았다.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지지도가 처음으로 50% 아래로 내려갔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사진은 지난 6일 오후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2018 포용국가 전략회의에 입장하는 문 대통령. 연합뉴스
문 대통령의 국정 지지도는 역대 대통령의 직무수행 긍정 평가와 비교하면 크게 낮은 것은 아니다. 한국갤럽에 따르면 노태우 전 대통령은 취임 첫해 1분기 29%의 지지율에서 취임 2년 2분기에는 28%로 낮은 지지율을 이어갔다. 김영삼·김대중 전 대통령은 같은 기간 71%의 높은 지지율로 출발했다가 55%로 떨어졌다. 노무현 전 대통령은 60%에서 34%로, 이명박 전 대통령은 52%에서 27%로 하락했다. 박근혜 전 대통령만 42%에서 50%로 올랐다. 문 대통령은 81%라는 높은 지지율을 기록했다가 2년 2분기에 해당하는 9월 첫째 주 들어 49%로 급락했다는 점에서는 최근의 하락세가 심상찮다.

한국갤럽은 문 대통령 취임 이후 처음으로 직무 긍·부정률 격차가 10%포인트 이내로 줄어든 점에 주목했다. 긍정적인 평가도 줄었지만 부정적인 평가 역시 늘었기 때문이다. 올해 들어 문 대통령 지지도를 보면 4월 넷째 주의 경우 긍정 평가는 73%, 부정 평가는 18%였다. 4·27 판문점 정상회담과 6·12 북미 정상회담까지 한반도 평화분위기가 무르익었던 4월 넷째 주부터 6월 둘째 주까지는 긍정 평가가 73~79%, 부정 평가는 10~18%의 추세를 보이며 그래프상으로는 평행선을 그었다.

문 대통령의 지지도 하락세가 시작된 6월 둘째 주부터는 최저임금 논란, 소득지표 및 고용 악화가 가시화됐고, 동시에 부정 평가 수치도 치솟기 시작했다. 최근에는 서울 등 수도권 부동산 문제와 자영업자 대란 등이 겹치면서 지지율 하락 속도도 빨라진 것으로 보인다. 여기에 통계청장 경질 논란도 있었다.
국정 지지도 하락에는 민생 문제 악화뿐만 아니라 청와대 및 정부 부처 간 혼선이 대외적으로 표출된 것도 한몫한 것으로 보인다. ‘김앤장’으로 불린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장하성 청와대 정책실장 간 이견 노출은 문 대통령의 ‘경고’가 있었음에도 여전히 현재진행형이다. 부동산 문제와 관련해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나 장하성 정책실장, 김동연 부총리의 세금 발언 혼선이 시장에 혼란만 불러일으켰다는 지적이 나왔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과 이해찬 대표 역시 주택 정책에 대해 각기 다른 발언을 해 논란이 됐다.

급기야 이낙연 국무총리는 지난 6일 “집값처럼 예민한 사안에 대해서는 정부 여당이 조금 더 신중했으면 한다. 초기 구상 단계의 의견은 토론을 통해 조정하고 그 이후에는 통일된 의견을 말하도록 모두 유념해 달라”고 요청하며 최근 정부 여당 내 흐트러진 분위기에 일침을 가하고 나섰다.

정부 여당이 곧 부동산 정책 조율에 나선다고는 하지만 최근에 불거진 일련의 정부 여당 내 불협화음에 대한 시선도 곱지 않다는 점에서 문 대통령의 국정 지지도가 다시 회복하는 것은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김태경 기자 tgkim@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부울경 국회의원에 듣는다
민홍철 국방위원회 민주당 간사
부울경 국회의원에 듣는다
이채익 행안위 한국당 간사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