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부산메디클럽

청와대 홍보기획비서관, 안철수 대변인 출신 유민영

참여정부 춘추관장 경력도

  • 국제신문
  • 박태우 기자 yain@kookje.co.kr
  •  |  입력 : 2018-08-16 19:08:24
  •  |  본지 5면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 최우규 연설기획비서관에 전보
- 인사 김봉준·문화 남요원 승진

문재인 대통령은 16일 청와대 신임 홍보기획비서관에 노무현 정부 때 청와대 춘추관장을 지낸 유민영(51) 에이케이스 대표를 임명했다. 최우규(50) 홍보기획비서관은 연설기획비서관으로 자리를 옮겼다. 또 인사비서관에 김봉준(51) 현 인사비서관실 선임행정관을, 문화비서관에 남요원(56) 현 문화비서관실 선임행정관을 각각 승진 발탁했다.
   
왼쪽부터 유민영, 최우규, 김봉준, 남요원
문 대통령은 최근 청와대 조직개편에 따라 지난 6일 자영업비서관 등 6명의 비서관을 인선한 데 이어 이날 추가로 4명의 비서관을 임명했다.

유 신임 홍보기획비서관은 전북 남원 출신으로 동암고와 성균관대 신문방송학과를 졸업했으며, 김근태 민주통합당 상임고문 비서관을 거쳐 노무현 정부 당시 연설기획비서관실 행정관, 보도지원 비서관 겸 춘추관장 등을 역임했다. 2012년 대선 당시 무소속 안철수 후보 선거대책위원회 공동대변인을 맡기도 했다. 성균관대와 경희대에서 언론정보대학원 겸임교수로 일했고, 현재 에이케이스 대표로 재직 중이다. 2007년 남북 정상회담 당시 성실하고 꼼꼼하게 보도지원을 맡은 경험을 바탕으로 이번 3차 남북 정상회담에서 주도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서울 출신의 김 신임 인사비서관은 동북고와 동국대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민주당 부대변인과 전략기획위원을 지낸 뒤 문재인 정부 청와대에 합류했다.

남 문화비서관은 서울 출신으로 서라벌고와 동국대 철학과를 졸업했으며, 한국문화정책연구소 이사와 한국민족예술총연합 사무총장을 지낸 바 있다.

충남 보령 출신의 최우규 비서관은 용산고, 서강대 영어영문학과를 졸업하고 경향신문 기자와 논설위원을 거쳤으며, 지난 대선 당시 문재인 캠프 선거대책위원회 공보특보를 맡았다.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현재까지 홍보기획비서관으로 일했다. 박태우 기자 yain@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부울경 국회의원에 듣는다
민홍철 국방위원회 민주당 간사
부울경 국회의원에 듣는다
이채익 행안위 한국당 간사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