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정병국 “국민은 보수에게 철퇴를 내린 것”…“홍준표가 나라를 넘긴 것”

  • 국제신문
  • 권영미 기자 kym8505@kookje.co.kr
  •  |  입력 : 2018-06-15 09:19:25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오늘(15일) 방송된 MBC 라디오 ‘이범의 시선집중’에는 지방선거에서 참패해 당 존립마저 위협받고 있는 바른미래당 정병국 의원이 출연했다.

   
(사진=바른미래당 정병국 의원 페이스북)
정 의원은 “입이 열 개라도 말씀드릴 수 없을 정도로 국민여러분께 죄송하다”며 “보수에 대한 철퇴를 내렸다”고 말했다.

바른미래당의 패배 이유에 대해선 “탄핵을 당하고도 그 뒤에 어느 누구 한 사람 제대로 된 반성을 하거나 책임을 지려고 하는 사람이 없었고, 바른미래당 역시 공천과정에서의 불협화음이라든지 선거과정에서의 뭐 단일화 논의와 같은 구태를 반복했기 때문”이라고 진단했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사퇴를 하면서 ‘나라가 통째로 넘어갔다’고 언급한 대목에 대해서는 “넘어간 게 아니라 그분이 그렇게 말씀할 게 아니라 넘겨드린 것”이라며 여전히 반성하지 않는 보수세력을 비판했다.

한때 ‘남원정’(남경필 원희룡 정병국)이라 불릴 정도로 소장 개혁 세력이었는데 함께 다시 만나볼 생각이 없냐는 질문에는 “남원정 뿐만 아니라 모든 사람들과 지금 심도있는 대화를 해야 되고 정치를 하냐 마냐 하는 상황까지 온 건데 대화하지 않을 이유가 없다”고 밝혔다.

권영미 기자 kym8505@kookje.co.kr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부울경 국회의원에 듣는다
민홍철 국방위원회 민주당 간사
부울경 국회의원에 듣는다
이채익 행안위 한국당 간사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

무료만화 &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