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부산메디클럽

‘손 the guest’ 첫방 호평…”보고 싶은데 못 보겠다” 피범벅 속 역대급 분위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 글씨 크게
  • 글씨 작게
OCN 드라마 ’손 the guest’ 첫방 이후 실시간 반응으로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OCN 드라마 ‘손 the guest’ 방송화면
12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 OCN 수목 드라마 ‘손 the guest’는 일명 한국형 엑소시즘 드라마로 ‘한국 사회 곳곳에서 기이한 힘에 의해 벌어지는 범죄에 맞선 영매와 사제, 형사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이날 1화 방송에서는 윤화평(김동욱 분)이 어린 시절 귀신을 보게 된 사건을 소개했다.

시간이 흘러 현재 택시기사로 일하고 있는 윤화평과 최윤(김재욱)의 이야기도 방송됐다. 최윤은 악령을 쫓는 교구에서 임명된 사제다.

시청자들은 “간만에 볼만한 드라마”, “와 너무 재밌다 내스탈” 등 호평을 쏟아냈다. 손영훈 인턴기자

[국제신문 공식 페이스북] [국제신문 인스타그램]
  • 기사주소복사
  • 스크랩
  • 인쇄

건강한 부산을 위한 시민행동 프로젝트
많이 본 뉴스 RSS
  • 종합

  • 정치

  • 경제

  • 사회

  • 스포츠

걷고 싶은 부산 그린워킹 홈페이지
국제신문 대관안내
스토리 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