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신문

menu search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돌아온 ‘보컬 여왕’ 박정현·효린

이원 latehope@kookje.co.kr | 2022.01.12 19:36
가요계를 대표하는 디바 박정현과 효린이 새로운 음악과 함께 12일 컴백했다.

박정현의 새 미니앨범 ‘다시 겨울이야’. 본부엔터테인먼트 제공
R&B(리듬&블루스) 보컬리스트 박정현은 끝과 시작이 공존하는 계절인 겨울을 메인 테마로 미니앨범 ‘다시 겨울이야’를 내놓았다. 이번 앨범은 2019년 공개한 9집 정규앨범 ‘더 원더’ 이후 2년여 만에 발매되는 신보로, 한 해를 마무리하는 아쉬움과 새해를 맞이하는 설렘, 헤어짐과 만남 등의 이야기를 음악으로 풀어냈다. 앨범명과 동명의 타이틀곡 ‘다시 겨울이야’를 포함해 ‘렛츠 비 어 패밀리’와 박정현의 자작곡 ‘더 매직 아이 원스 해드’, ‘윈터 하트’, ‘윈터 하트’의 한국어 버전 ‘겨울 할 일’ 등 총 다섯 곡으로 꾸몄다.

신곡 ‘다시 겨울이야’는 ‘꿈에’, ‘생활의 발견’, ‘미장원에서’, ‘앤’, ‘송 포 미’ 등 박정현의 대표곡을 작사, 작곡한 015B 대표 프로듀서 정석원이 만들었다. 박정현의 섬세한 보컬을 느낄 수 있는 이 곡은 겨울의 한가운데에서 이별한 이와 행복했던 추억을 떠올리고, 봄이 되면 눈이 녹듯 모든 것이 잊히길 바라는 마음을 담은 발라드 곡이다. 특히 시작부터 마지막까지 곡을 감싸는 피아노 연주와 스트링 선율이 감성을 자극한다.

효린은 지난해 12월 첫 겨울 시즌송 ‘아하’를 발표한 지 한 달도 안 돼 신곡 ‘레인 로우’를 발표했다. ‘아하’를 통해 사랑스러운 모습을 보여줬다면, ‘레인 로우’에서는 180도 달라진 그녀를 만날 수 있다.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관련기사
국제신문 뉴스레터
당신의 워라밸 점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