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신문

menu search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갤럭시Z폴드4, 플립4 사전판매...지원금 최대 65만+9만7500원

이승륜 기자 thinkboy7@kookje.co.kr | 2022.08.16 10:51
이동통신 3사가 16일 삼성 갤럭시Z폴드4와 갤럭시Z플립4의 사전 판매를 시작했다.

이날 SK텔레콤과 LG 유플러스, KT는 삼성의 새 스마트폰 구매자에게 제공하는 공시지원금을 예고했다.

공시지원금 규모는 최소 15만6000원, 최대 65만 원이다. 유통업체 등이 지원하는 추가지원금은 통신사 공시지원금의 15%이므로 최대 9만7500원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갤럭시 스튜디오에서 방문객들이 갤럭시 Z 플립4 의 플렉스 캠을 체험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통신사별로 공시지원금이 가장 많은 곳은 KT다. 요금제에 따라 최소 15만6000원, 최대 65만 원을 지원한다.

SK텔레콤은 최소 28만 원, 최대 52만 원을 지원한다. LG유플러스는 최소 17만5000원, 최대 50만 원을 공시지원금으로 제공한다.

이는 사전 판매 기간인 16일부터 22일까지 예고된 공시지원금으로, 두 기기가 출시되는 26일 최종 확정된다.

갤럭시Z폴드4의 출고가는 256GB 내장 메모리 모델이 199만8700원이고, 512GB 내장 메모리 모델은 211만9700원이다. 갤럭시Z플립4은 내장 메모리 256GB 모델이 135만3000원, 512GB 모델이 147만4000원이다.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국제신문 뉴스레터
당신의 워라밸 점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