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신문

menu search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KT, 인터넷망 1시간 가량 먹통 "대규모 디도스 공격"

이영실 기자 sily1982@kookje.co.kr | 2021.10.25 11:47
KT 유무선 인터넷 서비스가 25일 오전 11시께부터 1시간 가량 끊기는 현상이 발생했다.

이에 전국에서 가입자들이 인터넷 서비스 이용에 불편을 겪었다.

일부 가입자는 일반 전화통화도 되지 않는 등 장애가 확산했다.

이날 정오께 대부분 지역에서 인터넷 서비스가 정상을 찾아가고 있다. 다만 일부 지역에서는 복구가 늦어지는 것으로 전해졌다.

KT는 “오전 11시께 네트워크에 대규모 디도스 공격이 발생한 것으로 파악된다”며 “빠른 복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경찰은 “경기남부청 사이버수사대에서 피해와 공격 규모를 조사 중”이라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한국인터넷진흥원 등과 함께 관련 절차와 규정에 따라 필요한 조치를 검토 중이며 범죄 혐의가 보이면 입건 전 조사 등을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이영실 기자 sily1982@kookje.co.kr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국제신문 뉴스레터
당신의 워라밸 점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