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신문

menu search

[다이제스트] 가야역사 속속들이 알아보는 김해 답사 外

디지털콘텐츠팀 inews@kookje.co.kr | 2020.11.11 19:01
# 가야역사 속속들이 알아보는 김해 답사

박물관을찾는사람들은 오는 21일 ‘김수로왕과 허황후는 어디에서 왔는가, 가야역사 미스터리 추적’을 주제로 경남 김해 특집 답사를 떠난다. 먼저 김해시 안동에 있는 금선사를 찾는다. 금선사는 가락국의 거등왕(김수로왕의 장남)이 칠점산의 선인을 초대해 바둑을 즐긴 곳으로 알려졌다. 이후 허황후의 오라버니 장유화상이 창건했다고 알려진 삼장동 신어산(은하사)을 방문한다. 이어 분산성, 김수로왕과 허황후의 영정을 모신 혜은사 대왕각 등을 찾은 뒤 수로왕비릉과 김해박물관 등을 둘러보는 일정이다. 오전 8시 부산도시철도 1호선 부산역 2번 출구 삼성화재빌딩 앞 출발.


# 신혼부부·연인 위한 ‘남해의 연인’ 패키지

아난티남해는 신혼부부와 연인들이 로맨틱한 추억을 만들 수 있는 ‘남해의 연인’ 패키지를 다음 달 23일까지 선보인다. 이용 고객은 주중 주말 관계없이 스위트, 펜트하우스, 그랜드 빌라 중 객실 타입을 선택할 수 있다. 패키지에는 푸른 바다를 보며 연인과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다양한 혜택을 담았다. 먼저 달콤한 휴식을 위한 스몰 케이크와 입욕제, 다모임 조식 2인권과 이터널저니 커플 세트를 증정한다. 또 아난티남해만의 포토존에서 특별한 날을 기념할 수 있도록 카메라 삼각대, 피크닉 바구니, 화관 등 촬영 소품을 대여해 준다.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국제신문 뉴스레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