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신문

menu search

[다이제스트] 단풍 절경 빚는 전라도 명승지 답사 外

디지털콘텐츠팀 inews@kookje.co.kr | 2020.11.04 19:06
# 단풍 절경 빚는 전라도 명승지 답사

박물관을찾는사람들은 오는 8일 전라도 단풍 명승지로 답사를 떠난다. 먼저 전북 순창군 동계면 서호 유원지의 수령 300년 된 아름드리 소나무 9그루를 감상하고 순창군 적성면으로 이동해 채계산 출렁다리를 걷는다. 채계산 출렁다리는 최대 높이 90m 총길이 270m로, 굽이치는 섬진강이 눈앞에 펼쳐진다. 호남의 소금강으로 불리는 순창 강천산, 전남 5대 명산 중 하나인 담양 추월산을 휘감은 용마루길, 느티나무 팽나무 등 176그루가 6.6㎞에 걸쳐 단풍 절경을 빚는 담양읍 관방제림길 등도 돌아본다. 오전 7시 도시철도 1호선 교대역 8번 출구 한양아파트 앞 출발.


# 웨스틴조선호텔부산 ‘ 달보드레 애프터눈티’

웨스틴조선호텔부산의 한식당 셔블은 달달하고 부드럽다는 뜻의 순우리말 ‘달보드레’를 붙인 ‘달보드레 애프터눈티’를 선보인다. 셔블을 이끄는 30년 경력의 염정수 한식 기능장이 직접 만든 사과 정과, 대추 조란, 매작과 등의 한과부터 화과자 밤 슈 등의 디저트를 함께 즐길 수 있다. 특히 대추조란과 사과정과는 보기만 해도 먹음직스럽고 아름답다. 청사초롱 모티브에 기와 문양 디자인을 접목해 주문 제작한 트레이도 특별하다. 차는 연잎차 감잎차 쑥차 3종과 아메리카노 중 선택할 수 있다. 사전 예약으로 월~금요일 오후 2~5시에 이용할 수 있다.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국제신문 뉴스레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