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신문

menu search
국제신문 네이버 구독하기

[60초 뉴스]서부산에서도 시티투어버스 달린다

30일부터 시범 운행
서부산 주요 관광지 12곳 지나
홍정민 기자 hong1225@kookje.co.kr | 2022.09.29 17:50

  
30일부터 시범 운행할 부산 시티투어버스 ‘오렌지 라인’ 노선도. 부산시티투어
부산시가 30일부터 서부산권을 도는 시티투어버스 노선을 운행한다. 정식 명칭은 오렌지 라인이다. 부산역에서 출발해 송도 해수욕장, 감천문화마을, 다대포 등 서부산 주요관광지 12곳을 누빈다.

그동안 부산관광공사는 기장·동백섬을 지나는 ‘블루라인’, 부산역·광안리·해운대를 지나는 ‘레드라인’, 오륙도와 이기대를 지나는 ‘그린라인’ 총 3 코스만 운영해 “서부산 홀대” 비판을 받았다.

감천문화마을, 다대포해수욕장 등 서부산 주요 관광지 12곳을 지난다. 부산시티투어
오렌지 라인의 길이는 총 46km. 수~일요일 9시 20분 부터 1시간 간격으로 하루 8차례 운행한다. 부산시는 “시티투어버스 오렌지 라인 개통으로 서부산 권역에 많은 관광객이 찾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관련기사
국제신문 뉴스레터
당신의 워라밸 점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