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신문

menu search

[신간 돋보기] 왜 사람은 죽음을 두려워하는가

죽음의 부정 - 어니스트 베커 지음/노승영 옮김/한빛비즈/3만2000원
정홍주 기자 | 2019.09.05 18:55
문화인류학자인 어니스트 베커는 “인간의 모든 행위는 죽음을 부정하고 초월하려는 무의식적 노력”이라고 주장한 책 ‘죽음의 부정’으로 1974년 퓰리처상 논픽션 부문을 수상했다. 죽음과 종교, 악에 관해 심층적인 탐구를 펼쳐나간 베커의 성취를 초판 출간 12년 만에 새 번역으로 다시 만난다. 저자는 “인간의 취약성과 필연적 죽음을 인식하게 해주는 지적 능력이 자기 보존 성향과 결합하면 끔찍한 공포를 불러올 수 있다”고 지적했다. 죽음의 공포에 관한 정직한 인식, 자아를 넘어 근원적 타자를 향한 인간의 내면을 심층적으로 그린다. 그리고 어떤 조건에서도 자신을 철회하지 않고 삶을 고민해야 하는 근거를 제시한다.

정홍주 기자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관련기사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준의 그 고장 소울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