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신문

menu search

부산 동구 등 생활관광 활성화 지역 6곳 선정

디지털콘텐츠팀 inews@kookje.co.kr | 2019.10.16 11:38
문화체육관광부는 전국 지방자치단체 공모를 통해 2019년 생활관광 활성화 사업 지원대상 지역 6곳을 선정했다고 16일 밝혔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문체부는 올해부터 지역 고유의 문화 및 지역 주민의 일상을 체험할 수 있는 생활관광 콘텐츠 발굴을 추진하고 있다.

이에 따라 7월부터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사업 지원대상 지역을 공모했다.

이번에 선정된 6곳은 부산 동구, 강원 강릉시, 충남 서천군, 경남 하동군, 대구 북구, 전남 강진군이다.

문체부는 선정된 지역에 대해 프로그램 개발과 홍보 마케팅, 인력 양성 등을 지원하고, 해당 사업이 성공적으로 지역 대표 관광상품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최대 3년까지 지원할 계획이다.

문체부 관계자는 “생활관광 활성화 사업을 통해 지역주민 주도로 콘텐츠를 발굴하고, 이를 통해 새로운 즐길거리를 원하는 국내 관광객들을 지역으로 이끌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디지털콘텐츠팀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